여백
> INSIDE > 전문가 칼럼
[이상준의 동안보감] 굶고 운동해도 소용없는 비만, 시크릿라인으로 해결

많은 사람들이 새해가 되면 다이어트를 목표로 삼는다.

살이 찌면 비만이라는 단순한 문제뿐 아니라 각종 성인병이 나타날 수 있어 미용뿐만 아니라 건강상의 목적으로도 관리가 필요하다.

다이어트를 경험했다면, “지방세포”에 대해 들어봤을 것이다.

지방세포는 지방조직에서 지방을 저장하는 세포로, 몸무게를 늘리는데 가장 큰 역할을 한다.

지방세포의 수는 유년기부터 청소년기를 거치며 증가하다 성인이 되면 일정수가 유지되므로

어린 시절 비만이었다면, 다른 사람보다 지방 세포가 많을 수밖에 없다.

운동과 함께 식이조절을 병행해 체중이 빠졌다 하더라도 비만세포(지방세포)의 부피는 줄일 수 있지만 지방세포수는 아무리 굶고 운동을 해도 자연적으로 ‘절대’ 줄어들지 않는다.

이는 성인의 체중 감량이 어려운 이유이기도 하다.

유전적으로 특정 부위(하체형 비만, 상체형 비만)에 살이 잘 찌는 경우엔 전체적으로 체중이 감량하더라도 특정 부위는 만족 할 만큼 감소하지 않는다.

식이요법과 운동으로 해결되지 않는 군살들을 시크릿 라인으로 해결할 수 있다.

국소부위 냉각치료, 체외 충격파치료, 고주파 치료, 초음파 치료, 슬림라인 주사 등 다양한 치료를 복합적으로 시행해 팔뚝, 허벅지, 아랫배, 옆구리, 부유방 등 원하는 부위만 제거하는 시술이다.

국소부위 냉각치료는 원하는 부위에 지방을 얼려 지방세포를 파괴해 원하는 몸매로 조각하는 치료다. 체외 충격파치료는 바디라인을 울퉁불퉁하게 보이게 하는 셀룰라이트 개선과 리프팅 효과가 있다.

고주파 치료는 넓은 부위인 복부와 옆구리 등을 한 번에 시술할 수 있어 둘레 감소에 효과적이다. 초음파 치료는 지방층에 초음파 에너지를 포커싱해 피부에 탄력과 유연함을 더해주어 지방파괴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

지방세포를 자연스럽게 파괴해 지방층을 감소시켜 다시 살이 찌는 부작용을 최소화할 수 있다.

비만치료는 한 가지 치료에 국한되지 않는다. 복합적으로 시행해야 효과를 높일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시술 후에도 식이조절과 운동을 병행하는 것이 좋다.

이상준 아름다운나라 피부과 원장  |  anaderm@hanmail.net  |  승인 2020.02.09  09:46:18
이상준 아름다운나라 피부과 원장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이상준 아름다운나라 피부과 원장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