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주식
삼성SDS, 4분기 역대 최고 실적…2019년 매출액 10조7196억원영업이익 9901억원

[이코노믹리뷰=전현수 기자] 삼성SDS가 지난해 4분기 역대 최고 경영실적을 달성했다. 지난해 경영방침인 '대외사업 확장'이 성과를 거둔 한편 4대 IT전략사업이 호조세를 보이면서다.

삼성SDS는 30일 공시를 통해 2019년 4분기 매출은 2조7827억원, 영업이익 3262억원, 순이익 2589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4.7%, 57.9%, 65% 증가한 수치이며, 분기 최고 실적이다.

▲ 삼성SDS 2019년 4분기 실적. 출처=DART

이에 따라 한 해 실적도 성장했다. 2019년 전체 매출은 전년 대비 7% 증가한 10조7196억원, 영업이익은 13% 늘어난 9901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삼성SDS는 ‘대외 사업을 통한 혁신적 성장’이라는 경영방침에 따라 삼성 관계사 외 고객을 적극 확보하여 대외사업 매출액이 전년대비 31% 증가한 1조8000억원을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인텔리전트팩토리, 클라우드, AI·Analytics, 솔루션 등 4대 IT 전략사업은 2년 연속 IT서비스 사업 매출의 30% 이상을 차지하며 지속적으로 성장을 견인했다.

사업분야별 실적을 보면 IT서비스 사업 매출은 지난해 (5조 6567억원)대비 3.8% 늘어난 5조 8727억원으로, △제조 △금융 △보안 등 다양한 업종의 대외 고객을 확보하면서 대외 매출은 전년 대비 26% 늘어난 1조원으로 집계됐다.

물류BPO(Business Process Outsourcing) 사업 매출은 지난해 (4조 3775억원)대비 10.7% 증가한 4조 8469억원으로, 이 중 대외 매출은 △자동차부품 △전자 △생활용품/유통 △태양광 모듈 등 다양한 업종에서 전년 대비 38% 늘어난 7700억원으로 집계됐다.

삼성SDS는 올해 경영방침을 ‘글로벌 사업을 통한 성장동력 확보’로 정하고 글로벌 시장의 특성에 맞는 전략사업을 타겟팅하고 신규 고객과 비즈니스 모델을 적극적으로 발굴하면서 지속적으로 성장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러한 글로벌 사업 확대를 위해 삼성SDS는 최근 미국 CES에 처음으로 단독 전시룸을 마련해 100여개 글로벌 고객 및 파트너사를 직접 만나 전략적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전시룸을 통해 5G, 엣지컴퓨팅이 적용된 인텔리전트팩토리, 인공지능(AI) 기반 업무 자동화 솔루션, 블록체인 플랫폼을 활용한 글로벌 사례 등을 선보였다. 삼성SDS는 이어 다음 달 스페인에서 열리는 MWC에도 단독 전시공간을 활용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삼성SDS는 이사회 결의를 통해 배당안을 지난해 2000원에서 20% 증가한 주당 2400원으로 결정했다. 또한, 3개년 동안 배당성향을 25% 이상으로 확대한다는 배당정책을 공시했다.

전현수 기자  |  hyunsu@econovill.com  |  승인 2020.01.30  13:50:24
전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전현수이코노믹리뷰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