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기업 소식
서민금융진흥원, 지난해 휴면예금 돌려준 돈 '1553억원'전년대비 20% 증가...휴면자기앞수표 2018년대비 75% 증가
휴면예금을 조회할 수 있는 서민금융진흥원 홈페이지. 자료=서민금융진흥원
#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에 방문한 60대 남성 A씨는 서민금융진흥원 상담직원의 권유로 ‘휴면예금 찾아줌 서비스’를 이용했다. 지난해 8월 경제적 어려움으로 서민금융 종합상담을 받기 위해 방문한 그는 이 서비스를 통해 380만원의 휴면예금을 찾을 수 있었다.

[이코노믹리뷰=양인정 기자] 서민금융진흥원이 사례와 같이 '휴면예금 찾아줌'으로 본래 예금주에게 1553억원을 돌려줬다.

서금원은 작년 '휴면예금 찾아줌' 서비스를 통해 전년대비 20.1% 증가한 1553억원 휴면예금을 지급했다고 29일 밝혔다.

지난해 찾아간 휴면예금 건수는 총 33만888건다. 1건당 평균 46만9368원의 휴면예금을 찾아간 것으로 나타났으며, 누계로는 총 출연액의 25.5%인 5463억원을 지급했다.

특히 휴면자기앞수표를 찾아간 금액이 2018년 대비 75% 증가해, 출연 2년 만에 누계로 총 출연액의 22.1%인 1741억 원을 지급했다.

휴면예금 지급이 늘어난 주요 요인은 △휴면자기앞수표 지급 증가, △24시간 온라인 조회 서비스, 지급 가능 금액 및 시간 확대 등 서비스 개선, △휴면예금 찾아주기 캠페인, 언론보도, SNS 등을 통한 홍보 강화인 것으로 분석된다.

예금은 5년·10년, 자기앞수표는 5년, 보험은 3년, 실기주과실은 10년 이상 거래나 지급 청구가 없으면 휴면예금으로 분류돼 서금원에 출연된다.

서금원은 이 휴면예금의 이자수익을 재원으로 전통시장 영세상인, 저소득 아동, 사회적기업 등 금융 사각지대의 서민·취약계층을 지원하고 있다.

서금원은 지난해 한국증권금융, 한국예탁결제원 등 8개 금융회사와 신규로 출연 협약을 체결해 휴면예금 출연 금융사를 총 108개로 확대했다.

휴면예금 지급 또는 기부를 원할 경우 △서민금융진흥원 앱 또는 맞춤대출 앱 △‘휴면예금 찾아줌’ 사이트를 이용하거나 △가까운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 또는 출연 금융회사의 영업점을 방문하면 된다.

이계문 원장은 “각종 서비스를 개선하고 홍보를 강화해 휴면예금 지급실적이 매년 늘고 있다”며 “서금원은 서민들이 소중한 재산을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 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인정 기자  |  lawyang@econovill.com  |  승인 2020.01.29  11:21:26
양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양인정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