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Daily 뉴스브리핑
경제 바로 보기 ‘직시’ (2020년 1월 29일자)

<세계에 한 발 다가서는 오늘의 경제 뉴스>

우한 폐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악재가 여전하지만 미국 증시는 전날의 충격을 일부 덜어내며 반등하는 분위기.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와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 모두 상승하며 악재를 털어내는 분위기. 다만 사태 장기화 가능성에 따른 위기감은 여전함. 유럽증시는 일단 반등에 성공.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 50지수는 전날 대비 1.13% 상승한 3719.22를 기록했으며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0.93% 오른 7480.69에 거래를 마쳤음.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0.90% 오른 1만3323.69를 기록했으며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지수는 1.07% 뛴 5925.82에 장을 마감. 전날 우한 폐렴에 따른 주가 하락이 급격하게 벌어진 가운데 이에 따른 반발 매수가 반등에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

글로벌 증시가 안정을 찾으며 우한 폐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악재로 연일 하락하던 국제유가도 28일(현지 시간) 극적 반등하고 안전자산으로 불리며 몸값이 뛰던 금값도 내림.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3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과 비교해 배럴당 0.6%(0.34달러) 오른 53.48달러에 거래를 마쳤으며 뉴욕상품거래소에서 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0.5%(7.60달러) 하락한 1,569.80달러를 기록.

OECD에 따르면, 한국의 올해 잠재성장률이 2.5%를 기록해 지난해와 비교하면 0.2%p 떨어질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옴. OECD 회원국 중 한국보다 잠재성장률이 빨리 떨어진 나라는 터키(4.4%→4.0%), 아일랜드(4.0%→3.4%), 아이슬란드(2.9%→2.5%) 세 나라 외에는 없음. 청년 인구가 줄고 생산성 증가율마저 낮아지며 앞으로 우리 경제가 2%대 성장도 버거운 저성장의 늪에 빠질 수 있다는 경고가 지속적으로 나오고 있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연방준비제도(Fed·연준)에 대해 재차 기준금리 인하를 압박. 그는 트위터를 통해 "높은 기준을 가진 우리보다 다른 국가들이 훨씬 적은 부담을 하고 있다"면서 "우리의 금리를 경쟁력 있게 만들기 위해 연준은 현명해져야 하고 금리를 낮춰야 한다"고 밝힘. 인플레이션 압력이 낮은 상태에서 연방정부 부채 상환 부담을 최소화하려면 결국 금리 인하가 필요하다는 논리. 현재 FOMC는 28일부터 29일 일정으로 정례회의를 진행하고 있음. 시장에서는 기준금리가 1.5%에서 1.75%에서 동결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

※ 본 브리핑은 월요일~금요일 아침 7시에 뉴스레터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이름과 이메일 주소를 jebo@econovill.com 으로 보내주시면 이메일로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이코노믹리뷰가 주목한 오늘의 승부 기사>

[우한 폐렴] 내가 가입한 보험으로 보장 받을수 있나?

[나의 첫 재테크] 적금은 처음이라서... 20대 추천 적금

명절마다 해외로...이재용 부회장 행보, 삼성 큰 그림 있다

지난해 땅값 3.92%↑, 3기 신도시 호재 지역 상승률 치솟아

[IT큐레이션] 바이러스와의 전쟁, 최전선에 선 인공지능

[biz인사이드] 2년 이상 내다본 삼성전자 임원인사

[우한 폐렴] 국채·금 쏠림 현상 언제까지

알펜루트운용, 1100억원 환매 연기…"고객자산 보호 위한 결정"

임관호 기자  |  limgh@econovill.com  |  승인 2020.01.29  09:18:54
임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임관호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