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포토뉴스
[360도 카메라] 임팩트한 실내공간'트레일블레이저' 속살 훔쳐보기

[이코노믹리뷰=박재성 기자]

트레일블레이저 - Spherical Image - RICOH THETA

한국GM이 새롭게 개발한 소형 SUV 트레일블레이저가 국내 시장에 첫 선을 보였다.
부평공장에서 생산되는 트레일블레이저는 2000만원 이하의 가격대로 시작해 경쟁차종 대비 가성비를 갖췄다.
차 크기는 길이 4425㎜, 너비 1810㎜, 높이 1660㎜, 휠베이스 2640㎜ 등이다. 트렁트 용량은 460리터, 2열을 접으면 최대 1470리터까지 확장된다. 트렁크 바닥의 높낮이를 2단계로 조절 가능한 2단 러기지 플로어로 실용성을 높였다.
편의품목 중 스마트폰 무선연결 기능이 눈에 띈다. 애플 카플레이나 안드로이드 오토 등 스마트폰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USB 케이블 없이 곧바로 이용할 수 있다. 현재 애플 카플레이만 활성화된 상태로 안드로이드 오토는 추후 적용할 예정이다.
이밖에 헤드업 디스플레이,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액티브 노이즈 캔슬레이션 시스템, 에어로 셔터, 7 스피커 보스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등 고급 품목을 대거 적용했다.
가격은 기본 모델인 LS가 1,995만원, LT 2,225만원, Premier 2,490만원, ACTIV 2,570만원, RS 2,620만원이다.


박재성 기자  |  pjh3714@econovill.com  |  승인 2020.01.27  09:44:00
박재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재성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