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기업 소식
한화테크윈, ‘인터섹 2020’ 참가… 와이즈넷 AI 보안 솔루션 공개한국·미국·영국 등 전시회 연이어 참가… 글로벌 시장 공략 박차
▲ 한화테크윈이 두바이에서 참가한 ′인터섹 2020’전시장에 방문한 고객들이 다양한 영상보안 제품과 솔루션을 체험하고 있다. 출처=한화테크윈

[이코노믹리뷰=이가영 기자] 글로벌 시큐리티 솔루션 기업인 한화테크윈은 이달 19일부터 21일까지(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연방 두바이에서 열린 ‘인터섹 2020’ 전시회에 참가했다고 20일 밝혔다.

인터섹 전시회는 두바이에서 매년 개최되는 중동지역 최대 규모의 영상보안 박람회다. 올해 22회를 맞았으며, 전 세계 50개국에서 1100여개 글로벌 영상보안 기업들이 참가한다.

이번 전시회에서 한화테크윈은 ‘일상 곳곳의 안전보안 솔루션(Expansion of Secure Life)’이라는 주제로 제품 전시는 물론 관람객이 직접 제품과 솔루션을 체험할 수 있는 체험형 부스도 함께 마련했다.

특히, 한화테크윈은 이번 전시회에서 와이즈넷 AI 영상보안 솔루션과 버티컬 타겟 솔루션, 중동지역 맞춤형 솔루션 등을 선보여 전 세계 고객들과 관계자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와이즈넷 AI 보안 솔루션’은 AI CCTV 카메라와 AI NVR(Network Video Recorder·네트워크 저장장치)로 구성돼 있으며, 특히 와이즈넷 AI CCTV 카메라는 실시간으로 사람, 얼굴, 차량, 번호판 등을 감지하고, 특히 흔들리는 나무나 움직이는 그림자, 노이즈 등의 오류를 줄여 감지 정확도를 높인 것이 특징이다.

또한, 버티컬 타겟 솔루션에서는 교통, 은행, 리테일 등 산업별로 특화된 솔루션을 소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와이즈넷 리테일 인사이트 솔루션은 성별·연령별 카운팅·히트맵·고객 대기열 관리 등 AI에 기반한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기능을 지원한다.

교통 관리 솔루션인 차량 모니터링 시스템(TAW-4000H16)은 운영 소프트웨어를 탑재해 효율적인 교통 운영 및 관리가 가능하다.

아울러, 중동지역 현지 맞춤형 솔루션인 네트워크 저장장치(XRN-1610G)도 선보였다. 해당 장치는 내장된 3G/LTE 모뎀을 활용, 매끄러운 영상 전송 및 실시간 원격 모니터링이 가능해 운영자가 네트워크가 열악한 곳에서도 원거리에 설치된 카메라 여러 대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 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한화테크윈은 이번 중동지역 ‘인터섹 2020’ 참가를 필두로 상반기에만 한국, 미국, 영국 등지에서 열리는 전시회에 연이어 참가하며 글로벌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한화테크윈 관계자는 “새로운 10년을 열어가는 2020년 첫 전시회에서 AI 기술과 중동 맞춤 솔루션 등을 소개하고 현장에서 고객들의 반응을 볼 수 있는 자리였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믿고 사용할 수 있는 제품과 솔루션을 제공함과 동시에 사이버 보안 고도화에도 지속적으로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가영 기자  |  young@econovill.com  |  승인 2020.01.20  10:07:01
이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이가영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