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PLAY G
컴투스, 차기작 MMORPG ‘서머너즈워: 크로니클’ 공개‘서머너즈워’ 활용작
▲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그룹샷. 출처=컴투스

[이코노믹리뷰=전현수 기자]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 IP(지식재산권)을 활용한 후속작 MMORPG의 게임명을 ‘서머너즈워: 크로니클’로 확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은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의 70년 전 이야기를 담고 있는 MMORPG로, 서머너즈 워의 강력한 IP 영향력으로 인해 출시 전부터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은 기존 서머너즈 워의 핵심 콘텐츠인 소환수를 새로운 장르에 맞춰 이식해, 기존에 없던 색다른 MMORPG의 재미를 제공할 예정이다.

유저들은 최대 3종의 특색 있는 캐릭터를 선택할 수 있고, 한 캐릭터 당 최대 3마리의 소환수와 함께 실시간 전투를 진행할 수 있다. 캐릭터 간 소환수 및 자원 공유도 가능해 수 많은 전략적 선택을 기반으로 한 다채로운 플레이가 제공될 예정이다. 이번에 공개된 플레이 장면 이미지에서도 다수의 유저들이 소환수들과 함께 필드 레이드에서 보스 몬스터를 공략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최근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 150년의 세계관을 담은 서머너즈 워 유니버스 바이블을 기반으로, 다양한 비즈니스 영역으로의 확대는 물론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과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등 대작 모바일 게임을 통해 글로벌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을 올해 하반기 정식 런칭을 목표로 개발 중이며, 현재 게임 완성도 증대 및 콘텐츠 확장 등을 위해 프로젝트에 함께 참여할 우수 인력을 적극 채용하고 있다.

컴투스 이은재 본부장은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은 MMORPG를 즐기는 많은 글로벌 유저들에게 색다른 게임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며 “수 많은 전 세계 게임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개발에 심혈을 기울여 완성도 높은 작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일러스트. 출처=컴투스
▲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플레이 장면. 출처=컴투스
▲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플레이 장면. 출처=컴투스

전현수 기자  |  hyunsu@econovill.com  |  승인 2020.01.17  17:49:52
전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전현수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