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버켄스탁, 배우 유아인과 함께한 ‘퍼스낼리티 캠페인’ 진행꾸미지 않은 본연의 개성을 담는 화보 촬영
▲ LF 버켄스탁 글로벌 퍼스낼리티 캠페인 유아인 화보. 출처=LF

[이코노믹리뷰=박자연 기자] 생활문화기업 LF가 전개하는 독일 캐주얼 신발 브랜드 ‘버켄스탁(BIRKENSTOCK)’이 배우 유아인과 중국의 현대 예술가 주리(Zhou Li)와 함께 ‘퍼스낼리티 캠페인(Personality Campaign)’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2018년부터 진행되고 있는 ‘퍼스낼리티 캠페인’은 버켄스탁을 신는 유명인사의 외적, 내적 정체성을 사진에 그대로 담아내는 글로벌 프로젝트로 일상의 일부분인 버켄스탁과 함께 드러나는 진정한 자아를 조명하고자 기획됐다. 때문에 협업 아티스트는 신제품이나 주력제품이 아닌 평소 본인이 즐겨 신던 버켄스탁 신발을 신고 촬영에 임하며, 인위적인 설정이나 사전 설명 없이 즉흥적으로 촬영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퍼스낼리티 캠페인 촬영은 영국의 사진작가 ‘잭 데이비슨(Jack Davison)’이 맡았다. 잭 데이비슨은 패션계 유명 인사들과 다수의 작업을 진행한 사진 작가로 인물만의 개성있는 특징과 분위기를 담아내는 사진 촬영법으로 정평이 나 있다.

이번 캠페인의 모델로는 국내 배우 유아인과 중국의 현대 예술가 주리가 선정됐다. 짙은 감성의 연기력과 과감한 변신으로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드는 배우 유아인은 이번 화보에서 간결하고 편안한 스타일링을 통해 꾸밈없는 자연스러운 멋과 친근한 매력을 드러냈다.

한편 버켄스탁은 1774년 신발 장인 조한 아담(Johann Adam)의 장인정신을 바탕으로 탄생한 독일의 신발 브랜드로 편안한 밑창(footbed)과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으로 사랑받으며 100여 개국 이상에서 판매되는 세계적인 브랜드로 자리매김했다.

박자연 기자  |  nature@econovill.com  |  승인 2020.01.14  10:10:26
박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자연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