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BIO > Daily Pharma
휴젤 ‘보툴렉스’ 눈가주름 적응증 추가…경쟁력 확대총 5개 적응증 획득…미용‧치료 분야 적응증 추가 박차
▲ 휴젤 '보툴렉스' 제품 모습. 출처=휴젤

[이코노믹리뷰=황진중 기자] 휴젤이 보툴리눔 톡신 ‘보툴렉스’와 관련해 눈가주름 적응증을 추가했다. 휴젤은 연구개발(R&D)에 기반을 두고 적응증 확대는 물론, 혁신 특허 기술 개발을 통해 국내외 시장 내 영향력 확대에 주력하고 있다.

휴젤은 27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보툴리눔 톡신 보툴렉스의 눈가주름(외안각주름) 개선에 대한 적응증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휴젤은 이번 적응증 획득으로 기존 ▲안검경련 ▲미간주름 ▲뇌졸중 후 상지근육 경직 ▲소아마비 후 첨족기형 적응증을 포함, 총 5개의 적응증을 확보하게 됐다. 이번 적응증 추가로 주로 병증 개선을 위한 치료제로서 활용되던 보툴렉스는 미간주름 개선 등 미용 영역에서도 입지를 넓힐 것으로 보인다.

이번 눈가주름 획득을 위해 휴젤은 약 11개월 간 중등증 이상의 외안각 주름을 가진 성인 240명을 대상으로 3상 임상시험을 진행했다. 해당 임상시험에서는 한 측면 당 3부위, 총 6부위에 각각 보툴렉스 또는 보톡스를 단회 투여한 뒤 4주마다 총 16주 동안 유효성과 안전성 평가를 실시했다.

각 보툴리눔 톡신 투여 4주 후 시험자의 평상시 눈가 주름 개선율은 보툴렉스 68.91%, 보톡스 65%로 보톡스 대비 보툴렉스의 비열등성을 입증했다. 시험자를 대상으로 한 평가에서도 주름 개선율과 개선 만족도 측면에서 모두 비열등성을 입증했다. 안전성 부분에서 역시 보톡스와 유사한 프로파일이 확인됐다.

보툴리눔 톡신 제제의 적응증 확대는 제품의 활용 범위를 확장할 뿐만 아니라 안전성에 대한 검증을 바탕으로 시술자와 사용자의 제품 신뢰도를 높이는 근거가 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휴젤은 이번 승인을 통해 보툴렉스의 효과와 안전성을 다시 한번 인정받음으로써 국내는 물론 글로벌 에스테틱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보다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휴젤은 현재 보유한 적응증 외에도 보툴렉스의 다양한 활용을 위해 지속적인 R&D 투자를 진행 중이다. 치료 영역에서는 과민성 방광 및 경부근긴장이상 적응증 추가를 위한 임상 1상을 진행 중이며, 미용 분야에서는 양성교근비대증(사각턱) 개선을 위한 임상 2상을 하고 있다.

휴젤은 보툴렉스의 다양한 제형 개발에도 힘을 쓰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오는 2022년 시술 시 통증을 없앤 무통액상형 제품 출시를 목표로 R&D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패치형 보툴리눔 톡신 제품도 준비 중이다. 이는 주사바늘이 필요하지 않아 통증 최소화는 물론 개발 성공 시 패치 부착으로 보다 간편하게 정확한 부위에 정량의 톡신 주입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휴젤 관계자는 “보툴렉스가 보다 다양한 미용〮치료 영역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R&D 투자 진행해 국내를 넘어 글로벌 빅마켓에서도 토탈 메디컬 에스테틱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라고 말했다.

한편 휴젤은 현재 세계 27개국에 보툴렉스를 선보이며 지속적인 점유율 확대와 매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글로벌 빅마켓으로 꼽히는 중국 시장은 지난 4월 시판허가 신청을 완료해 내년 상반기 중 허가를 예상하고 있다. 유럽은 2021년 하반기 허가 획득을 예상하고 있으며, 미국 시장은 오는 2020년 하반기 시판허가를 신청, 이르면 2021년 말 허가를 획득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3년 내 전 세계 주요 시장에 진출해 해당 시장에서의 빠른 점유율 확대와 더불어 지속적인 매출 성장이 이뤄질 전망이다.

황진중 기자  |  zimen@econovill.com  |  승인 2019.11.27  17:04:02
황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황진중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