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 엔터테인
언남고등학교, 체육특기 학교 지정 취소된 진짜 이유보니
   
▲ ⓒJTBC 방송화면 캡처

[이코노믹리뷰=김윤정 기자]언남고등학교가 체육특기 학교 지정을 취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시교육청은 운동부를 부적절하게 운영한 서울 서초구 언남고등학교 체육특기 학교 지정을 취소했다고 밝혔다.

시교육청에 따르면 언남고는 2008년과 2016년, 2018년 세 차례 실시된 시교육청 감사에서 드러난 지적사항들을 개선하지 않아 체육특기학교의 기능을 사라졌다. 

언남고는 축구부 코치의 금품수수를 비롯해 후원회 학부모의 임의 회비 갹출, 학생선수 기숙사 설치·운영 부적정, 목적사업비 집행·관리 부적정 등이 감사에서 드러났다. 

최근에는 전 축구부 감독 정종선씨가 학부모를 성폭행했다는 의혹으로 조사받은 바 있다. 

시교육청은 정씨를 대기발령 조치했으며, 언남고는 지난달 29일 정씨와 계약을 해지했다. 정씨는 헌재 학부모를 성폭행하고 축구부 운영비를 횡령한 혐의를 받았다. 

언남고는 체육특기학교 취소로 2020학년도부터 체육특기자를 배정받을 수 없고, 체육특기자의 전입도 제한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재학 중인 학생 선수의 피해가 없도록 현재 1학년이 졸업하는 2021년까지는 학교 운동부를 운영하게 된다. 


김윤정 기자  |  expert@econovill.com  |  승인 2019.11.13  01:16:55
김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김윤정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