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 엔터테인
김창완, 17세에 서울대 입학할 수 있던 비결보니
   
▲ ⓒSBS 방송화면 캡처

[이코노믹리뷰=김윤정 기자] 가수 김창완의 반전 스펙이 화제다.

가수 김창완이 17세에 서울대학교에 입학한 사실을 언급한 바 있다. 

앞서 한 프로그램에 출연한 그는 "서울대는 어떻게 들어갔냐"는 MC들의 질문에 "서울대에 인기 많은 과가 있듯이 진입 문턱이 낮은 과도 있다. 하지만 어쨌든 다 서울대다"라며 잠사학과 출신이라고 말했다. 

잠사학과는 누에를 길러 실크원단과 실을 만들고 연구하는 학과다. 농과대학 소속으로 1956년 7월 신설돼 1990년 1월 천연섬유 학과로 명칭이 변경된 것으로 전해졌다. 

김창완은 잠사학과는 일제 강점기 때 수요가 많았지만 이후 쇠퇴의 길을 걸었다고 이야기했다.

김창완은 지난 1975년 서울대 농과대학 잠사학과를 졸업한 바 있다. 그는 서울대 잠사학과를 나온 학생들이 취업난에 시달렸다고 밝혔다. 

김창완은 형제들로 구성된 전설적인 가족밴드인 산울림의 맏형으로 기타와 보컬, 작곡 등을 맡은 바 있다. 


김윤정 기자  |  expert@econovill.com  |  승인 2019.11.09  01:32:30
김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김윤정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