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기업 소식
SC제일은행, 4년 연속 한빛맹학교 '찾아가는 경제교육' 실시시각장애 청소년 위해 자체 제작한 교육자료 활용
   
▲ 지난 5일 서울 강북구 한빛맹학교에서 열린 교육 프로그램에서 초등학생들이 봉사자들과 금융진로 맞추기 보드게임을 하고 있다

[이코노믹리뷰=강민성 기자] SC제일은행은 지난 5일 서울 강북구에 있는 한빛맹학교 초등학생들을 찾아가 경제•금융교육을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올해로 4년 째 진행 중인 SC제일은행의 한빛맹학교 경제•금융교육은 ‘찾아가는 경제교육’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이날 교육 내용은 시각장애 학생들이 금융과 관련한 직업과 진로, 업무 등을 좀 더 알기 쉽게 배울 수 있는 청각 교육과 직무 멘토링, 보드게임 등으로 구성됐다.

청각 교육에는 SC제일은행과 청소년 금융교육 전문기관, 맹학교 교사,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가 공동 개발한 오디오 콘텐츠를 활용하고 금융 관련 직업 맞추기 보드게임에는 점자로 만든 게임 도구를 준비하는 등 청각과 촉각을 이용하는 수업 방식으로 학생들의 참여와 이해를 도왔다. 또 직무 멘토링 시간에는 보조강사로 참여한 SC제일은행 직원 봉사자들이 직접 수업을 이끌었다.

김해동 한빛맹학교 교무부장은 “시각장애 청소년들을 세심하게 배려한 교육자료를 다양하게 활용하기 때문에 교육 효과가 더 높은 것 같다”며 “은행원들이 직접 봉사자로 나서 실제 은행 업무와 따뜻한 조언을 들려 주기 때문에 해마다 참여 학생들의 만족도가 높아지고 있다”고 밝혔다.

SC제일은행의 ‘찾아가는 경제교육’ 프로그램은 미래의 주역인 청소년들의 경제 금융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2015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사회공헌활동이다. SC제일은행 임직원들이 결연을 맺은 전국 초•중학교 및 맹학교를 방문해 금융 현장의 업무와 관련 상식을 알기 쉽게 가르쳐주고 있다. 지금까지 약 1만 9000명의 학생들이 이 수업을 들었다.

SC제일은행은 다음 세대인 청년들의 사회적 불평등 해소 및 경제적 포용 확대를 목표로 다양한 지역 사회공헌 프로그램 및 기금 모금을 진행하는 퓨처메이커스(Future Makers) 활동을 펼치고 있다. ‘찾아가는 경제교육’ 프로그램도 이 활동의 일환이다. 이 밖에 금융권 취업에 관심 있는 청년들의 취업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인 ‘유스 투 워크(Youth to Work)’을 진행 중이다.

강민성 기자  |  kms@econovill.com  |  승인 2019.11.06  09:42:12
강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강민성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