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SK C&C, 장애인 ICT 전문가 양성 앞장선다…'씨앗' 교육생 모집교육비 전액 무료, 취업 연계

[이코노믹리뷰=전현수 기자] SK C&C는 4기 '씨앗(SIAT)'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 

씨앗은 SK C&C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와 함께 운영하는 장애인 ICT 전문가 육성∙취업지원 프로그램이다. 장애인 고교 및 대학 졸업자(졸업 예정자 포함)를 대상으로 한다. 

   
▲ 21일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에서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국주 능력개발원장(왼쪽 네번째)과 SK C&C 유항제 SV추진실장(왼쪽 다섯번째)이 ‘SIAT 공동 추진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출처=SK C&C

이날 서울 중구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 대회의실에서는 SK C&C 유항제 SV추진실장·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국주 능력개발국장·씨앗 얼라이언스 기업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SIAT 공동 추진 협약식이 열렸다.

씨앗은 장애인 ICT 전문가 취업 등용문으로 인정받고 있다. SK텔링크, SK인포섹, 포스코ICT, 퓨처젠, 티라유텍, 윈스, 지엠티, 에임시스템 등 15개 주요 기업들이 씨앗 얼라이언스를 맺고, 교육 과정 설계와 인턴 및 취업을 지원한다. 지난 2017년 1기부터 2019년 3기까지의 누적 수료생 67명 중 59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씨앗 교육은 다음해 1월부터 6월까지 ICT 전문 교육 수강 및 IT 실전 프로젝트로 진행되며 교육비는 전액 무료다.

씨앗 얼라이언스 기업의 채용 수요에 따라 ▲소프트웨어개발과정 ▲정보보안 과정 ▲웹디자인 과정 ▲IT 사무서비스 운영 과정 등 총 4개반의 ICT 전문 교육을 진행한다.

공통교육으로 ▲모의면접교육 ▲심리재활 ▲조직문화이해 ▲커뮤니케이션 기법 ▲문제해결 기법 등 사회성 훈련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교육생들의 동기부여와 성과 제고를 위해 SK C&C의 프로보노와 연계한 기업 전문가 멘토링을 지원하며 우수교육생에게는 100만원 상당의 행복IT장학금을 수여한다. 올해는 11명이 행복IT장학금을 받았다.

교육생들은 ICT 전문 교육 수료 후 씨앗 얼라이언스 기업들의 채용 전형을 거쳐 약 3개월 간의 인턴 과정에 참여한다. 인턴십 과정 수료후 최종 평가를 통해 해당 기업에 정직원으로 채용된다.

SK C&C는 앞으로도 씨앗 얼라이언스 기업을 지속 확장해 갈 계획이다. SK C&C 유항제 SV추진실장은 “씨앗 프로그램은 청년장애인을 위한 양질의 ICT 전문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는 사회적 가치 창출 활동”이라며 “체계적인 취업지원과 인력양성을 통해 청년장애인들이 ICT 전문가의 꿈을 현실로 만들어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교육 희망자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 홈페이지 모집공고를 참고해 오는 12월 12일 오후 6시까지 관련 서류를 이메일 접수하면 된다. 면접 전형은 12월 17일부터 19일까지 진행되고, 최종 합격자는 12월 20일에 발표된다.

전현수 기자  |  hyunsu@econovill.com  |  승인 2019.10.21  13:17:38
전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전현수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