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한국영화 100주년, 시대의 명작들 극장에서 다시 만난다  CJ CGV ‘띵작 기획전’ 개최
   
▲ 출처= CJ CGV

[이코노믹리뷰=박정훈 기자] 멀티플렉스 CJ CGV(이하 CGV)가 한국영화 100주년을 기념해 한국 영화사를 빛낸 명작들을 스크린에서 다시 선보인다. 

CGV는 오는 14일부터 27일까지 전국 40개 극장에서 ‘띵작 기획전’을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띵작 기획전’은 1919년 한국 최초의 영화 ‘의리적 구토’가 탄생한 지 100년이 되는 해를 기념하며 준비한 특별 기획전이다. ‘박스오피스’, ‘멜로’, ‘사나이’, ‘애니메이션’ 4개의 섹션에서 총 18편의 한국영화 대표작을 엄선해 선보일 예정이다. 

‘박스오피스’ 섹션에서는 지난 10년간 연도별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영화를 포함해 남녀노소 다양한 관객으로부터 사랑받은 한국영화 9편을 준비했다. 상영작으로는 ‘해운대’, ‘도둑들’, ‘7번방의 선물’, ‘명량’, ‘베테랑’, ‘부산행’, ‘택시운전사’, ‘신과함께-죄와 벌’, ‘신과함께-인과 연’ 등 9편이다.

‘멜로’ 섹션에서는 영화 ‘접속’, ‘8월의 크리스마스’, ‘번지점프를 하다’, ‘클래식’ 등 4편을 만날 수 있다. ‘사나이’ 섹션에서는 긴장감 넘치는 연출과 탄탄한 스토리로 ‘한국형 범죄 스릴러’ 장르의 지평을 넓혀 온 대표작 4편을 선보인다. 최동훈 감독의 ‘범죄의 재구성’, 박훈정 감독의 ‘신세계’, 류승완 감독의 ‘부당거래’, 우민호 감독의 ‘내부자들’을 만나볼 수 있다. 이 밖에 ‘애니메이션’ 섹션에서는 2011년 개봉해 220만 관객을 동원하며 한국 애니메이션 최고 흥행을 기록한 ‘마당을 나온 암탉’을 특별 상영한다. 

기획전 영화는 모두 6000원에 관람 가능하며, 행사가 진행되는 극장과 예매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CGV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기획전 영화를 3편 이상 관람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50명에게 CGV 일반 2D 영화관람권(1인 1매)을 증정한다.

CGV 김홍민 편성전략팀장은 “올해 한국영화 100주년을 기념해 시대별, 장르별로 많은 관객들에게 꾸준히 사랑을 받아 온 대표적인 한국영화들을 스크린에 다시 선보이게 돼 감회가 새롭다”면서 “기획전 기간 동안 띵작에 출연한 배우들의 깜짝 무대인사와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중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정훈 기자  |  pjh5701@econovill.com  |  승인 2019.10.07  10:13:18
박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정훈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