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소비자
신세계TV쇼핑, 단독 패션 브랜드 '메르에(merier)' 론칭캐시미어 100% 니트 9만원대, 실크울 코트 20만원대 등 가심비 공략 나서
   
▲ 신세계TV쇼핑 메르에 화보. 출처=신세계

[이코노믹리뷰=박자연 기자] 신세계TV쇼핑이 오는 11일 프렌치 감성을 담은 PNB(Private National Brand) ‘메르에(merier)’를 선보이며 자체 패션 브랜드 사업 강화에 나선다. 
 
신세계TV쇼핑은 ‘메르에’ 론칭을 기념해 11일 오전 8시 30분부터 120분간 특집 방송을 진행하고, 고급 원사를 사용한 실크울 코트, 무스탕, 니트, 슬랙스 등 총 6개 스타일의 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신세계TV쇼핑은 ‘나’를 위한 투자를 아끼지 않는 트렌드가 자리잡으면서 의류에서도 디자인뿐만 아니라 소재까지 깐깐하게 살펴보는 소비자들이 늘어남에 따라,

고급 소재를 이용한 프리미엄 상품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보고, 이를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기 위해 ‘메르에’를 론칭했다고 설명했다.

메르에는 ‘섬유의 보석’이라 불리는 캐시미어와 이태리 뉴밀(NEW MILL) 브랜드 원사 등 프리미엄 소재에 클래식한 디자인 라인을 적용해 오래도록 변치 않는 고급스러운 감성을 표현했으며, 합리적인 가격으로 ‘가심비’까지 만족시켰다.

주요 상품으로 캐시미어 100% 풀오버는 9만8800원, 니트 코트는 12만1600원, 실크울 롱코트는 22만6100원에 선보인다. 신세계TV쇼핑은 배우 유호정과 전속 모델 계약을 맺고, 레스케이프 호텔에서 촬영한 화보 및 광고 영상을 공개해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소개할 계획이다.

‘메르에’ 론칭을 기념해 구매 고객을 위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오는 12월 31일까지 메르에 상품을 구매하면, 추첨을 통해 500만원 상당의 ‘에르메스(Hermes)의 가든파티 30 백’을 증정할 예정이다.

한편 신세계TV쇼핑은 기존에 운영하고 있던 ‘라카시미라’ ‘샤데이’, ‘여유’ 등 패션 PB 브랜드의 2019 가을·겨울 컬렉션도 순차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먼저, 11일(금) 밤 10시 35분에는 명품 전문 방송 ‘S-STYLE’을 통해 200년 전통의 태리 명품 원단사 피아첸자(Piacenza)와 컬래버레이션 한 ‘라카시미라’의 2019 F/W 프리미엄 머플러 2종을 각 15만8000원과 19만8000원에 선보일 예정이다.

신세계TV쇼핑 강명란 상무는 “이번 단독 브랜드 ‘메르에’ 론칭을 통해 합리적인 가격에 프리미엄 상품을 선보임으로써 고객 니즈를 만족시키고, 상품 전문성을 강화해 신세계TV쇼핑의 패션 포트폴리오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자연 기자  |  nature@econovill.com  |  승인 2019.10.07  06:00:00
박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자연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