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SIDE > 전문가 칼럼
[이상준의 동안보감] 가을철, 건조한 피부를 위한 ‘수분영양케어’
   

아침 저녁으로 기온이 낮아지고 시원한 바람이 부는 가을이 찾아왔다.

일교차가 큰 요즘 같은 날씨에는 부쩍 푸석해진 피부와 마주하게 된다.

뜨거웠던 여름내 자극 받은 피부를 진정시키는 동시에 미리미리 보습을 채워야 하는 시기다.

큰 일교차로 인한 피부 장벽이 손상되어 건조함을 넘어 속당김이 유발할 수 있고, 피부 트러블을 비롯한 탄력 저하, 주름 등 피부 노화의 여러 형태로 나타날 수 있기 때문이다.

평상시 피부가 건강한 사람이라도 피부에 수분과 영양을 공급해 피부 밸런스를 조절하는 것이 중요하다.

작은 자극에도 쉽게 붉어지고 트러블이 잦은 환절기.

피부에 무작정 수분을 공급할 경우, 흡수력이 떨어져 유효성분이 피부 표면에만 머무를 수 있다.

대표적인 보습치료로는 트리플 물광젯과 시어버터관리가 있다.

트리플 물광젯으로 림프절 순환을 돕고 혈액순환과 콜라겐 형성을 도와 피부 전체의 생기를 주며 각질과 피지를 제거하여 트러블을 개선한다.

트리플 물광젯은 특수 제작된 핸드피스 노즐을 통해 미세 물방울을 발생시켜 높은 압력과 초음속 제트 분사 기술로 피부 깊숙한 곳까지 필요한 영양 솔루션을 침투시킬 수 있다.

척박한 사막에서 자라나는 시어나무의 열매인 시어버터는 영양과 보습에 특화되어 있다.

사막처럼 거칠고 건조한 피부에 자극에 대한 걱정 없이 고영양 보습 성분을 공급하여 피부에 유연감과 보습력을 높여주고 항산화 작용을 통해 피부를 촉촉하게 만들어주는 동시에 탄력도 증대 시킬 수 있다.

건조한 가을, 자극 걱정 없이 안전하고 촉촉하게 진정과 보습에 초점을 맞춘 꼼꼼한 관리가 필요하다.

보습관리도 사람마다 피부의 상태나 특징이 전부 다르기 때문에 전문가와의 충분한 상담을 통해 개인 맞춤 솔루션으로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의료진의 가이드에 따라 일정한 간격을 두고 지속적으로 치료 받는 것 또한 병행돼야 한다.

이상준 아름다운나라 피부과 원장  |  anaderm@hanmail.net  |  승인 2019.09.29  10:08:43
이상준 아름다운나라 피부과 원장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이상준 아름다운나라 피부과 원장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