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BIO
휴온스, '나노복합점안제' 10개국 특허 취득내년 국내 출시 앞두고 ‘글로벌 검증 완료’
   
▲ 휴온스의 안구건조증치료제 '나노복합점안제(HU-007)'가 10개국 특허를 취득했다. 출처=휴온스

[이코노믹리뷰=최지웅 기자] 휴온스의 안구건조증치료제가 10개국 특허를 취득했다. 앞으로 중국 등 12개국에서도 추가 특허를 취득해 글로벌 안과 시장에서 기술 가치를 검증받을 계획이다.

휴온스는 안구건조증치료제 신약 허가를 위해 국내 임상 3상이 진행 중인 ‘나노복합점안제(HU-007)’가 유럽 6개국, 러시아, 인도네시아 등에서 ‘사이클로스포린 및 트레할로스를 포함한 안과용 나노복합조성물’에 대한 특허를 취득했다고 24일 밝혔다.

휴온스는 이번 특허 등록으로 현재 추진 중인 유럽 임상 진입에도 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내년 출시을 앞두고 임상 3상 막바지 단계에 들어갔다.

현재 글로벌 안구건조증치료제는 항염 작용의 ‘사이클로스포린 단일제’와 안구 보호 작용의 ‘히알루론산 단일제’ 등이 대표적이다. 전 세계적으로 단 3개 품목만이 안구건조증치료제 적응증을 보유하고 있을 뿐이다. 또 미세먼지 등 변화하는 환경적 요인에 따라 다인성 안과 질환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어 복합치료제 개발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휴온스는 기존 사이클로스포린 단일제에 비해 사이클로스포린 사용량을 줄이면서 우수한 눈물막 보호 및 항염 효과 등의 복합 치료 작용을 하는 안과용 나노복합점안제를 개발했다. 20nm 이하 나노 입자화를 통해 흔들어 사용할 필요가 없어 복약 편의성도 뛰어나다는 평가다. 엄기안 휴온스 대표는 “나노복합점안제 국내 출시 전 글로벌 검증을 완료하고 글로벌 시장 진출 발판을 다지기 위해 유럽 등 유력 국가들에서 특허권을 취득했다” 며 “나노복합점안제는 안구건조증 복합치료라는 전세계적으로 새로운 치료 패러다임을 만들어낼 것이며, 이를 통해 글로벌 점안제 시장의 강자로 우뚝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휴온스는 나노복합점안제 국내 출시, 수출 물량 증가 등 급증하는 수요에 탄력적으로 대응하고자 첨단 점안제 생산 라인을 증설한 바 있다. 기존 대비 2배 이상 증가한 연 3억관의 점안제를 생산할 수 있다.

최지웅 기자  |  jway0910@econovill.com  |  승인 2019.09.24  15:29:22
최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지웅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