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금융
“연휴엔 호캉스” 숙박업종 할인해주는 카드는?특급호텔부터 숙박앱까지 할인혜택
   

[이코노믹리뷰=권유승 기자] 추석 연휴가 일주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호캉스에 대한 관심도 올라가고 있다. 호캉스란 호텔(hotel)과 바캉스(vacance)의 합성어다. 굳이 해외여행을 떠나지 않아도 국내 숙박업소에서 연휴를 즐길 수 있어 미처 여행계획을 세우지 못한 바쁜 현대인들에게 안성맞춤이다. 특히 올 추석 연휴(9월 12일~15일)는 기간이 짧아 여행대신 휴식을 취할 목적으로 호캉스를 계획하고 있는 이들도 늘고 있다. 국내 특급호텔부터 숙박앱까지 할인혜택을 주는 호캉스족을 위한 카드를 살펴봤다.

숙박·숙박앱 20% 청구할인

   
▲ 출처=KB국민카드

KB국민카드 ‘청춘대로 꿀잠α카드’는 실물 없는 모바일 단독카드로 KB국민 앱카드에 카드 정보를 등록해 모바일로 이용 가능한 신용카드다. 이 카드는 숙박·숙박앱 20%를 청구할인 해주는 점이 특징이다. 숙박은 특급관광호텔, 일반관광호텔, 기타관광호텔, 펜션민박, 기타숙박업, 찜질방 등이 해당된다. 숙박앱은 야놀자, 여기어때, 데일리호텔 등이 포함된다. 해당 서비스는 전월이용실적 40만원 이상 시 제공되며, 전월 이용실적에 따라 월간 할인한도가 제공된다. 고속버스, 철도, 여객선, 렌터카, 택시 등 여객·운송 서비스도 20% 청구 할인된다. 다이소, IKEA, 까사미아, MUJI, ZARA HOME 등 인테리어 업체 이용 시에도 20% 청구할인이 된다. 해외이용금액 월 50만원 한도로 해외 가맹점 3% 캐시백 혜택도 있다. 이 카드(Master)의 연회비는 1만5000원이다.

   
▲ 출처=KB국민카드

국내 특급호텔 50% 청구할인

   
▲ 출처=하나카드

하나카드 ‘CLUB Premier Hotel 카드’는 월 10만원, 연간 20만원 한도로 국내 특급호텔 50%를 청구할인 해준다. 할인 대상 특급호텔은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코엑스 인터컨티넨탈, JW메리어트 서울, 포시즌스 호텔 서울, 그랜드 워커힐 서울, 롯데호텔(소공점, 월드점),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 서울 신라호텔, 비스타 워커힐 서울 등이다. 지방은 롯데호텔(제주), 제주 신라호텔, 그랜드 하얏트 인천, 해운대 그랜드 호텔, 호텔 인터불고 대구 등이 해당된다. 특급호텔 청구할인 서비스는 1차년도엔 초년도 연회비 납부 시 제공된다. 2차년도 이후엔 연회비 납부 및 지난해 국내외 일시불, 할부금액 600만원 이상 시 제공된다. 단, 연회비 납부 및 지난해 국내외 일시불, 할부 금액 3000만원 이상 시 연 할인금액 30만원 한도로 제공된다. 이 카드의 연회비는 VISA 21만원, One Way(JCB) 20만원이다.

   
▲ 출처=하나카드

국내호텔·리조트 2박 연박 시 1박 무료

   
▲ 출처=우리카드

우리카드 ‘그랑블루Ⅱ카드’는 프리미엄 투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정 국내호텔/리조트 2박 연박 시 1박 무료 혜택을 제공한다(카라반/글램핑 통합 연 1회 제공). 대상 호텔 및 리조트는 코모도, 호텔 리베라 해운대, 라마다 송도, 아이파크 콘도미니엄, 현대 레지던스, 베스트웨스턴 프리미엄 서울 가든호텔, 원주 치악 카라반 리조트, 더케이 지리산 가족 호텔, 메이힐스 리조트 등이 해당된다. 주중주말 예약 시 주말요금은 고객이 부담해야 한다. 국내외 숙박(호텔/콘도) 5~10% 할인 혜택도 있다. 식사비, 침대, 침구 등 추가 사항을 할인에서 제외된다. 이 카드의 연회비는 Master/Visa 10만원, UnionPay 9만5000원이다.

   
▲ 출처=우리카드

권유승 기자  |  kys@econovill.com  |  승인 2019.09.08  11:00:00
권유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권유승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