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트럼프, 파월에 불만...“누가 우리의 적인가”“연준은 아무것도 하지 않아”

[이코노믹리뷰=최진홍 기자] 미중 경제전쟁이 치열하게 벌어지는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의 보복관세에 대비, 추가 보복을 단행하는 한편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 의장을 비판했다. 추가 금리인하를 시사하지 않는 그를 맹비난하며 중국 시진핑 주석과 비교하기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23일(현지시간) 파월 의장이 잭슨홀 연설을 통해 추가 금리인하 신호를 보이지 않자 트위터로 그를 비난했다. 파월 의장이 “미국 경제는 좋은 위치에 있다”면서 “통화정책이 글로벌 무역에 규정집을 제공할 수 없다”며 정책적 대응 가능성을 일축하자 격한 반응을 보이는 셈이다.

   
▲ 파월 의장이 발언하고 있다. 출처=뉴시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는 매우 강한 달러와 매우 약한 연준을 가지고 있다”면서 “늘 그래왔듯 연준은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트럼프는 이어 “나의 한 가지 유일한 질문은 우리의 더 큰 적이 파월 연준 의장이냐 아니면 시진핑 중국 주석이냐는 것”이라면서 최근 경제전쟁을 벌이고 있는 중국의 시진핑 주석과 파월 의장을 비교하기도 했다.

최진홍 기자  |  rgdsz@econovill.com  |  승인 2019.08.24  09:11:22
최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진홍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