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포토뉴스
[ER포토] 70년대 감성의 재해석, 현대차 EV 콘셉트카 45 공개

[이코노믹리뷰=박재성 기자]

   
▲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자동차가 내달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최초 공개할 EV 콘셉트카 '45'의 티저 이미지를 22일 공개했다.
EV 콘셉트카 '45'는 1970년대에 공개된 현대차 최초의 콘셉트카 디자인을 재해석해 만들어졌다.
'45'는 현대차의 차세대 디자인 철학 '센슈어스 스포트니스(Sensuous Sportiness)'를 토대로 제작돼 현대차 디자인의 과거-현재-미래의 연결고리가 될 것이란 설명이다.
특히 이번 콘셉트카는 전동화를 기반으로 한 개인 맞춤형 고객 경험 전략 ‘스타일 셋 프리(Style Set Free)’의 개념을 담았다. 고객 중심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진화하고 있는 현대차의 새로운 시도를 보여준다.
현대차 EV 콘셉트카 45의 상세 제원은 오는 9월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EV 콘셉트카 45 외에도, 신형 i10, i10 N 라인 및 일렉트릭 레이싱카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프랑크푸르트 모터쇼는 독일자동차공업협회 주관으로 개최되는 세계 최대 모터쇼 중 하나로, 올해는 9월 10~22일(현지시간) 독일 프랑크푸르트 메세 전시장에서 진행된다.


박재성 기자  |  pjh3714@econovill.com  |  승인 2019.08.22  09:51:16
박재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재성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