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PLAY G
위메이드 CI,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인피니티 산스 폰트 디자인 호평

[이코노믹리뷰=전현수 기자] 위메이드가 ‘2019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독일의 디자인 공모전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미국의 IDA, 독일의 iF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꼽힌다. 1955년부터 매해마다 제품, 브랜드&커뮤니케이션, 콘셉트 디자인 세 부문을 평가한다.

위메이드는 기업의 이미지를 대표하는 CI(Corporate Identity)를 심볼이 아닌 ‘인피니티 산스’ 폰트로 디자인한 점에 대해 호평을 받아 본상을 수상했다.  

   
▲ 2019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위메이드가 본상을 받았다. 출처=위메이드

올해 위메이드는 타이포 디자인 전문 기업 윤디자인그룹과 함께 기업 아이덴티티를 재정립하고 기업 전용 서체 ‘인피니티 산스’를 완성했다.

인피니티 산스는 다양한 요소와 조화를 이루는 황금비율 그리드가 특징으로, ‘무한한 상상력을 현실로 만들어낸다’는 위메이드 아이덴티티가 집대성된 서체다.

회사측은 "세계적인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하게 되어 영광이다"면서 "기업 아이덴티티를 재정립하는 가치있는 일에 의미를 더하게 되어 더욱 기쁘다"고 밝혔다.

한편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시상식은 오는 11월 1일 독일 베를린에서 진행되며, 수상작은 홈페이지 및 레드닷 디자인 뮤지엄에 전시된다.

전현수 기자  |  hyunsu@econovill.com  |  승인 2019.08.20  11:31:53
전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전현수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