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기업 소식
돈치킨, 6년 내 전세계 1000개 매장 운영 목표신메뉴 ‘이경규 치킨’ 허니마라치킨도 공개
   
▲ 돈치킨 신메뉴 허니마라치킨. 출처= 돈치킨

[이코노믹리뷰=최동훈 기자] 돈치킨이 국내외 시장에서 점포를 공격적으로 늘리며 사업 외연을 확장해나갈 방침이다.

돈치킨(대표이사 박의태)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 더 플라자 호텔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고 신메뉴 ’허니마라치킨‘을 공개했다.

돈치킨과 2대 주주인 방송인 이경규씨가 함께 개발해 ‘이경규 치킨’으로도 불리는 허니마라치킨은 매운 맛과 단 맛이 동시에 구현됐다. 중국 사천 지방에서 유래한 향신료인 화자오와 산초를 비롯해 국내산 벌꿀이 100% 가미됐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이경규씨는 “요리가 바쁜 일상 속 저의 힘이 됐듯 이경규 치킨이 많은 분들의 일상에 힘이 되는 메뉴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돈치킨은 신메뉴를 공개한 동시에 오는 2025년까지 국내외 시장에서 점포를 각각 500개씩 운영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현재 국내 250개, 해외 51개를 운영하고 있다. 해외 시장의 경우 기존 진출국인 베트남, 중국, 태국 뿐 등 아시아 국가 뿐 아니라 다른 대륙도 공략할 계획이다.

박의태 돈치킨 대표이사는 “돈치킨은 지금까지 국내에서 상생을 도모하고 해외에선 K-푸드를 확산시키는데 주력해왔다”며 “향후 허니마라치킨을 앞세워 성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동훈 기자  |  cdhz@econovill.com  |  승인 2019.08.20  10:43:36
최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동훈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