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기업 소식
제주항공, ‘중국’으로 승부수 띄운다신규 중국노선 취항 알리기 나서… 항공권 특가 판매도

[이코노믹리뷰=이가영 기자] 제주항공이 대규모 중국노선 신규 취항에 맞춰 중국인 밀집지역에서 노선 알리기에 나섰다. 일본 하늘길이 좀처럼 열릴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중국 노선으로 승부수를 띄운다는 방침이다. 

제주항공은 1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대림역 인근에서 중국 전통 ‘사자 탈춤’ 공연과 중국인들이 세뱃돈을 넣어서 주는 붉은 봉투인 ‘홍바오(紅包)’에 제주항공 할인쿠폰을 넣어 나눠주며 난퉁, 옌지 등 제주항공의 신규 중국노선 취항을 알렸다.

   
▲ 제주항공이 16일 오후 대림역 인근 잠재고객 밀집지역에서 인천~난퉁, 인천~옌지, 무안~옌지 등 중국노선 신규 취항 홍보 행사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출처=제주항공

이번 프로모션은 잠재 고객과의 직접 만남을 통해 관심을 높이기 위한 것이다. 제주항공의 신규 노선 가운데는 중국동포가 많이 사는 둥베이 3성 대표 도시인 옌지가 포함돼 있다. 

제주항공은 인천을 기점으로 지난 8월 13일 난퉁 노선에 주3회(화·목·토요일) 일정으로 신규 취항했고, 오는 19일에는 옌지(주6회, 화요일 제외)노선에 취항할 예정이다. 21일에는 무안~옌지(주 2회, 수·토)노선에 신규 취항한다. 

이어서 베이징, 장자제, 하얼빈 등 취항준비가 마무리 되는대로 운수권을 확보한 나머지 노선들에 대해서도 신규취항을 지속할 예정이다.

오는 19일 인천~옌지노선 취항 첫 편에 탑승하는 모든 승객들에게 포춘 쿠키를 나눠준다. 아울러 경품으로 국제선 항공권, 리프레시 포인트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제주항공은 이번 중국노선 신규 취항에 맞춰 오는 8월 31일까지 신규 취항노선에 대한 할인 행사도 진행한다.

탑승일을 기준으로 8월13일부터 10월26일까지 이용할 수 있는 항공권을 유류할증료 및 공항시설사용료 등이 모두 포함된 총액운임 편도기준으로 ▲인천~난퉁 8만5300원 ▲인천~옌지 8만5300원 ▲무안~옌지 8만2700원부터 판매한다.

특가 항공권 예매는 제주항공 홈페이지, 모바일 앱, 웹에서만 가능하다. 예약 상황에 따라 조기 마감될 수 있으며, 예매 일자와 환율변동에 따라 총액 운임은 일부 변동될 수 있다.

이가영 기자  |  young@econovill.com  |  승인 2019.08.16  15:14:13
이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이가영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