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부동산
용인 개발호재 수혜에 ‘수지 성복힐스테이트&자이’ 특별분양 인기↑
   

[이코노믹리뷰=전진혁 기자] 플랫폼시티 등 대규모 개발이 예정되어 수혜가 따를 것으로 예상되는 용인이 부동산시장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용인시에서도 특히 수지구 성복동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경부고속도로가 용서고속도로 금토JC를 통해 연결되며 서울 접근성이 향상됐으며, 신봉동을 지나 고기동에 연결되는 터널 공사가 예정됐기 때문이다. 이 터널이 완성되면 판교로 연결되는 교통망이 형성된다.

이러한 교통 호재 속에 회사 보유분을 특별분양하는 아파트가 있어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바로 현대건설과 GS건설이 시공하는 '수지 성복힐스테이트&자이'이다. 지역 내 희소성이 높은 중대형 평형으로 구성된 이 단지는, 잔금 유예 선택 시 입주금 1억원 대에 즉시 입주가 가능하다.

수지 성복힐스테이트&자이는 성복 자이 1차 1277세대, 2차 789세대, 성복 힐스테이트 1차 645세대, 2차 678세대, 3차 823세대 등 5개단지 3659세대의 대단지로 들어선 아파트이다. 전용 134㎡, 153㎡, 157㎡, 167㎡, 179㎡ 등의 평형대가 공급되며, 판상형 및 타워형 2가지 구조로 설계되어 주거 형태에 따른 선택이 가능하다.

전 세대가 남향 배치되었으며, 유럽풍 외관으로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 동 간 거리가 여유있게 설계돼 입주자 간 사생활 침해 문제를 차단했다.

단지 내에 골프연습장, 피트니스센터 등의 커뮤니티시설이 있어 생활 편의를 증대했고, 조경도 갖추어져 있다. 단지와 연결된 광교산 등산로 및 산책로를 비롯해 운동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성복천도 인근에 위치해 있다. 주거환경이 쾌적한 단지로 평가받는 이유이다.

근거리에 광교, 판교역(6정거장), 강남역(9정거장)까지 빠르게 진입할 수 있는 지하철 신분당성 성복역이 위치해 있으며, 강남으로 진입하는 광역버스 정류장도 가까이에 위치해 교통 경쟁력이 강화됐다. 서수지IC를 통해 용서고속도로 이용 시 강남까지 10분대에 진입 가능하다.

교통 인프라와 생활편의 등으로 최근 분당, 판교, 강남 일대에서 분양 문의가 증가하고 있다. 세부 분양 조건 확인 및 방문 예약은 대표번호를 통해 상담할 수 있다.

전진혁 기자  |  jh1346@econovill.com  |  승인 2019.08.14  09:00:00
전진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전진혁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