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인더스트리
롯데주류, 식품안전 생산 체계 인정받다 식품안전경영시스템 FSSC 22000 인증 획득 
   
▲ FSSC 22000 인증을 획득한 롯데주류 생산공장 임직원들. 출처= 롯데주류

[이코노믹리뷰=박정훈 기자] 롯데주류가 한국품질재단으로부터 식품안전경영시스템 FSSC 22000(Food Safety System Certification 22000, 이하 FSSC 22000) 인증을 받음으로 자사의 생산 안전성을 인정받았다. 

FSSC 22000 인증은 국제식품안전협회(GFIS)의 식품 안전 규격으로 ISO 22000, HACCP 등 식품안전경영을 위한 인증요건과 제품 리콜 절차, 화학물질 관리 등 국제식품안전협회(GFIS)의 추가 요구사항이 더해진 인증으로 전 세계에서 통용되는 식품안전인증제도다.

롯데주류는 식품안전에 대한 소비자들의 높아진 기대심리와 해외 시장 진출을 위해 FSSC 22000 인증을 진행해왔고, 2017년에 완공한 충주 2공장의 FSSC 22000 인증을 최근 획득하며, 전국 7개 모든 공장(강릉, 군산, 경산, 부평, 청주, 충주 1, 2공장)의 인증을 마쳤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종합 주류 기업이라는 사명 아래 소비자 여러분께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 생각한다”면서 “앞으로도 원료의 수급, 제조, 유통 등 제품의 생산과 소비의 모든 과정에서 보다 안전성을 제고하기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롯데주류는 지난 2006년 품질경영시스템에 관한 국제규격 ‘ISO9001’, 2008년 환경경영체제 국제표준 ‘ISO14001’ 인증을 획득했다. 롯데그룹으로 편입된 2009년부터 공장 내 위생시설 개선을 위한 ‘공장 위생화’ 사업을 추진하는 등 주류 제품의 생산 및 유통 과정의 안전성 제고를 위해 노력해왔으며, 소주 업계 최초로 지난 2014년 1월에 HACCP 인증을 획득하는 등 안전한 먹거리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계속해 왔다.  

박정훈 기자  |  pjh5701@econovill.com  |  승인 2019.08.13  09:42:20
박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정훈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