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소비자
[오늘의 신상품] “밥, 얼려 드세요?” 쿠첸 냉동밥 특화 밥솥 2종 출시냉동보관용밥짓기 특화

[이코노믹리뷰=전현수 기자] 쿠첸이 냉동밥에 특화된 기능을 갖춘 소형 IH압력밥솥 2종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밥솥 신제품은 냉동보관밥 기능, 14분 쾌속취사 기능 등을 갖추고 있으며 컬러는 화이트(CJH-PA0420SD)와 블랙(CJH-PA0410SD) 2종으로 출시됐다. 최대 3~4인분을 취사할 수 있는 소형 밥솥으로 쿠첸이 출시한 IH압력밥솥에서는 가장 작은 사이즈다.

▲ 쿠첸, 냉동밥 특화 기능 갖춘 미니밥솥 2종 출시. 출처=쿠첸

해동 후에도 갓 지은 듯한 밥맛을 유지해주는 냉동보관밥 기능은 소비자들의 변화하는 식문화에 따라 쿠첸에서 국내 최초로 개발됐다. 쿠첸 CA마케팅팀(CA, Cooking Appliance)의 조사결과, 취사 후 냉동 보관을 한다는 소비자가 매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이러한 트렌드에 따라 냉동보관에 최적화된 밥맛 알고리즘을 구현해냈다는 설명이다. 때문에 냉동보관밥 기능을 이용하면 해동 후 밥알이 머금고 있던 수분이 빠져나와 밥이 질어지는 현상없이 갓 지은 듯 고슬고슬한 밥맛을 즐길 수 있다.

이러한 냉동보관밥 기능은 올해 초 출시된 IR미작 클린가드(CJR-PM0610RHW)에 최초로 적용됐다. 해동 후에도 갓 지은 듯한 밥맛 구현이 가능하기 때문에 믿을 수 있는 나만의 즉석밥을 직접 만들 수 있어 호응을 얻었다.

백미쾌속 기능을 갖춰 단 14분대로 빠른 취사도 가능하다. 그때 그때 끼니에 딱 맞는 양으로 맛있는 밥을 즐기고 싶은 소비자들에게 안성맞춤이다. 또한 가로 226mm, 세로312mm, 높이246mm로 10인용과 6인용 대비 소형으로 1~2인 가구에 적합하며 좁은 공간에서도 효율적으로 사용 가능하다.

화이트 컬러 모델의 경우, 이유식 중·후기에 맞는 3단계 이유식 기능을 갖췄다. 1단계(7~8개월), 2단계(9개월), 3단계(10개월) 이유식 시기에 맞게 취사할 수 있기 때문에 결혼 후 아이가 태어나도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이 밖에도 놓치기 쉬운 패킹 교체 주기와 자동 세척이 필요한 시기를 각각 알려주는 패킹교체 알림, 자동세척 알림 기능을 비롯해 분리형 클린커버, 자동세척 모드 등을 통해 늘 깨끗한 밥솥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 내솥은 블랙 다이아몬드 코팅의 무쇠가마 내솥으로 열 전도력을 높이고 긁힘 방지를 강화했다. 가격은 30만원대다.

쿠첸 관계자는 “최근 즉석밥을 선호하고 밥솥에서는 보온 기능 대신 냉동밥을 해동하여 먹는 트렌드가 늘어남에 따라 냉동보관밥 기능을 적용한 밥솥 라인업을 확대하게 됐다”면서 “믿을 수 있는 나만의 즉석밥을 만들어 갓 지은 밥맛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며 특히 컴팩트한 사이즈로 1~2인 가구에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한편 쿠첸은 냉동보관밥 기능을 갖춘 밥솥 라인업 확대를 기념해 쿠첸닷컴에서 ‘냉동보관밥 기획전’도 진행한다. 냉동보관밥 기능이 적용된 밥솥 7종을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으며 사은품으로 냉동보관밥 전용용기 3종이 함께 증정된다.

전현수 기자  |  hyunsu@econovill.com  |  승인 2019.08.01  17:14:19
전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전현수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