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BIO
삼양바이오팜, 붙이는 관절염 치료제 ‘류마스탑’ 새 광고 선보여‘붙이면 스탑! 통증스탑! 류마스탑! 슬로건 통해 극장‧라디오 및 유튜브 광고 시작
   
▲ 배우 조재윤 씨가 6편의 영상에서 남성과 여성을 오가는 다양한 연기를 보여주며 웃음과 함께 류마스탑을 소비자에게 알리고 있다. 출처=삼양바이오팜

[이코노믹리뷰=황진중 기자] 삼양그룹의 의약바이오 전문 계열사 삼양바이오팜이 붙이는 관절염 치료제 ‘류마스탑’ 출시 이후 처음으로 대중 광고를 선보인다.

삼양바이오팜은 1일 붙이는 관절염 치료제 류마스탑의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붙이면 통증이 멈춘다는 의미를 전달하기 위해 브랜드명의 일부인 ‘스탑’을 활용해 ‘붙이면 스탑! 통증스탑! 류마스탑!’을 슬로건으로 라디오 및 영상 광고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류마스탑은 삼양바이오팜이 개발한 붙이는 관절염 치료제다. 하루에 한 장 아픈 부위에 붙이면 소염진통 약물인 디클로페낙이 피부를 통해 환부에만 국소적으로 전달돼 염증을 완화시키고 통증을 해소한다. 환부에만 작용하므로 동일한 성분의 먹는 약을 복용했을 시 나타날 수 있는 위장 장애 등의 부작용에 대한 우려가 적다.

이번 광고는 류마스탑의 브랜드명을 소비자에게 알려 약국에서 류마스탑의 지명 구매율을 높이기 위해 기획됐다. 삼양바이오팜은 ‘니코스탑패취’ 및 류마스탑의 직접 판매 전환에 이어 류마스탑에 다양한 성분을 추가해 소비자의 선택권을 강화한 패밀리 브랜드 ‘류마스탑에스(S)’를 선보이는 등 붙이는 치료제 라인을 강화 중이다.

류마스탑 라디오 광고는 ‘스탑 류마스탑’을 반복적 멜로디로 활용해 소비자에게 브랜드명을 각인시킬 예정이다. 유튜브와 극장을 통해서는 배우 조재윤 씨를 모델로 제작한 6편의 범퍼 광고(6초 내외의 동영상 광고)를 선보인다.

조재윤 씨는 박하사탕, 봄날은 간다, 왕건 등 유명 영화와 드라마를 패러디한 영상에서 남성과 여성을 오가는 다양한 연기를 선보이며 ‘붙이면 스탑! 통증스탑! 류마스탑!’의 메시지를 웃음과 함께 전달한다. 

삼양바이오팜 류마스탑 관계자는 “일반의약품 시장에서는 브랜드 인지도가 시장 점유율로 이어진다”면서 “광고 외에도 학회 등을 통한 다양한 홍보 활동으로 제품과 회사에 대한 인지도와 신뢰도를 함께 높일 것”이라 밝혔다.

황진중 기자  |  zimen@econovill.com  |  승인 2019.08.01  14:44:57
황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황진중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