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굿뉴스
KT&G 대학생 봉사단, 캄보디아 어린이들의 희망 되다 캄보디아에 15년째 도서관 7곳 건립...미얀마, 베트남 등 해외봉사 확대 예정
   
▲ KT&G가 대학생 해외봉사단 36명을 동남아시아 캄보디아의 씨엠립 주(州)에 파견해 도서관 건립과 도서 기증 등의 봉사활동을 벌였다. 사진은 봉사자들이 캄보디아 현지 학생들과 그림 수업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 출처= KT&G

[이코노믹리뷰=박정훈 기자] KT&G가 대학생 해외봉사단 서른여섯 명을 캄보디아 씨엠립 주(州)에 파견해 도서관 건립과 도서 기증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벌였다.

캄보디아 씨엠립 주는 교육환경이 열악한 농촌 오지 지역이다. KT&G는 지난 2005년부터 현재까지 15년 동안 꾸준히 대학생 해외봉사단을 파견해 도서관 7곳을 짓고 낙후된 교실 보수 등의 교육환경 개선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왔다.

지난 9일(현지시간) 진행된 올해 활동에서도 대학생 봉사자들은 현지에 도서관 한곳을 완공시켰고 16일에는 도서관에 비치될 캄보디아어 도서 500권을 학교 측에 전달하는 도서관 기증식을 가졌다. 아울러 봉사자들은 자신들이 보유한 재능기부를 통해 현지 학생들에게 보건위생과 체육활동 등 프로그램을 선보였으며, 다양한 전통 놀이와 공작 수업으로 한국문화를 알렸다.

   
▲ KT&G가 대학생 해외봉사단 36명을 동남아시아 캄보디아의 씨엠립 주(州)에 파견해 도서관 건립과 도서 기증 등의 봉사활동을 벌였다. 사진은 완공된 도서관 앞에서 도서관 기증식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출처= KT&G

KT&G 관계자는 “캄보디아 자원봉사활동은 지난 2005년부터 지금까지 총 39차례에 걸쳐 진행됐으며 올해까지 약 1100명의 대학생과 임직원 봉사단이 참여해 KT&G의 대표적인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으로 거듭났다”면서 “앞으로 미얀마, 베트남 등의 인근 국가로도 지원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KT&G는 캄보디아 외에도 미얀마에 결핵검진 차량 지원을 비롯한 의료 환경 개선 활동을 펼쳤으며, 교육시설의 건립과 낙후 시설의 보수를 실시하고, 교육 기자재를 전달했다. 또 인도네시아에서는 빈곤층 주거 환경을 개선해주는 ‘상상빌리지’ 사업을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으며, 몽골에서도 사막화 방지를 위해 임농업 센터를 건립하는 등 활발한 해외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정훈 기자  |  pjh5701@econovill.com  |  승인 2019.07.17  11:33:39
박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정훈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