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홍남기 부총리 “일본 경제제재, 즉각 철회돼야”“글로벌 경제 부정적 영향”

[이코노믹리뷰=최진홍 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대외경제장관회의 모두발언에서 일본의 경제제재에 대해 “즉각 철회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WTO 협정에 위반되는 한편, 글로벌 기업 전체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경고도 나왔다.

홍 부총리는 “IMF 연차총회, 한-아세안(ASEAN) 특별 정상회의는 물론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등 여러 다자적인 논의 기회가 예정돼 있다”면서 “글로벌 경제의 성장과 보호무역주의 확산 방지 등을 위한 국제적인 공감대를 형성하는 주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홍남기 부총리가 발언하고 있다. 출처=뉴시스

홍 부총리의 발언은 지금까지 확인된 한국 정부 경고의 연장선에 있다. 나아가 일본의 경제제재가 한일 두 나라 기업의 피해는 물론, 글로벌 경제에 악영향을 미친다고 주장해 전선의 확장을 노리고 있다는 말도 나온다.

현재 미중 무역전쟁이 휴전된 상태에서 일본이 한국에 대한 경제제재에 나설 경우 두 나라는 물론 글로벌 경제의 불확실성이 높아진다는 압박전술에 나서는 셈이다. 이는 중간재 수출에 특화된 한국 경제의 정체성을 부각시켜, 일본 경제제재가 글로벌 경제에 실익이 없다는 점을 강조하려는 전술로 보인다.

정부는 이와 별도로 일본의 경제제재에 맞설 수 있는 다양한 카드를 준비하고 있다.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홍남기 부총리는 7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4대 그룹 총수와 회동했으며 국내 소재 산업 육성 전략을 밝히는 한편 일본의 부당한 경제제재의 허술한 논리를 타격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은 분위기다.

최진홍 기자  |  rgdsz@econovill.com  |  승인 2019.07.08  11:31:17
최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최진홍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