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PLAY G
모션디바이스 ‘콩 VR’ 강남·서면 5일 오픈신규 어트랙션 6종 추가

[이코노믹리뷰=전현수 기자] 모션디바이스가 도심형VR 테마파크 콩(KONG) VR 강남역점과 서면점을 5일 동시 오픈한다고 4일 밝혔다. 모션디바이스는 VR 관련 하드웨어·소프트웨어 개발 업체다. 

   
▲ 콩VR 테마파크 강남역점. 출처=이코노믹리뷰 임형택 기자

콩VR 테마파크는 지난해 잠실 1호점을 시작으로 부산 해운대 2호점을 론칭했다. 이번 강남점과 서면점이 론칭되며 국내 총 4개의 콩VR이 운영된다. 

콩VR 테마파크 강남역점에는 탑승 형식인 어트랙션 10종과 직접 조작하며 즐기는 룸스케일 6종, 아케이드 게임 5종이 도입됐다. 총 21종이 41대이며 규모는 200평 수준이다. 동시에 60명정도의 인원을 수용할 수 있다.

서면점은 부산 대표 복합문화공간 피에스타 건물에 위치했으며 100평 규모에 VR 어트랙션 10종 21대가 입점한다. 

두 지점에는 모션디바이스의 새로운 VR 어트랙션 6종을 선보인다. ▲양탄자를 타고 알라딘이 되어 아그라바를 여행하는 4인용 라이더형 VR 어트랙션 ‘아라비안나이트’ ▲픽업 트럭에 탑승해 좀비들을 퇴치하는 어트랙션 기반의 VR FPS 게임 ‘좀비타운’ ▲탱크, 대공전차, 헬리콥터를 타고 벌이는 팀대항 VR FPS 게임 ‘기계화 대전’ ▲모션체어에 탑승해 VR 영화 등을 시청할 수 있는 체감형 VR 어트랙션 ‘VR 시네마’ ▲미션을 찾아 저택의 방을 탈출하는 호러 어드밴처 VR 방탈출 ‘제물’ ▲ 레이싱 게임 ‘프로젝트 카스’가 들어선다.

   
▲ 콩VR 강남역점에서 아라비안 나이트를 즐기고 있다. 출처=이코노믹리뷰 임형택 기자
   
▲ 콩VR 강남역점에서 스페이스 탑 발칸을 즐기고 있다. 출처=이코노믹리뷰 임형택 기자
   
▲ 콩VR 강남역점에서 롤러코스터VR을 즐기고 있다. 출처=이코노믹리뷰 임형택 기자

해외 VR 기업의 콘텐츠도 있다. 암흑의 공간에서 순간이동을 하며 팀별 대항전을 펼치는 슈팅 게임 ‘타워태그’는 독일 VR 개발사 ‘너드’의 VR 콘텐츠다. 최근 한국과 일본에서 VR E-스포츠로도 주목 받고 있다.

다만 인기 지식재산권(IP)를 활용한 어트랙션은 찾아보기 힘들었다. 모션디바이스 이진헌 영업총괄 이사는 이날 기자와 만나 “인기 IP가 부족한 건 맞지만 더 중요한 건 재미 여부”라면서 “모션디바이스의 어트렉션은 국내 다른 테마파크에도 많이 입점됐을 정도로 시장에서 인정을 받았다”고 말했다. 

가격은 어트랙션 1회 이용에 5000원이다. 한번에 많은 횟수를 구매하면 할인받을 수 있다. 모션디바이스 김수한 마케팅 이사는 “VR 테마파크 업계에선 비교적 저렴한 편”이라면서 “이용 횟수로 가격을 지불하는데 더 높은 횟수를 이용할수록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전현수 기자  |  hyunsu@econovill.com  |  승인 2019.07.04  13:26:31
전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전현수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