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날씨
[오후날씨] ‘핫 써머 너무더워’...폭염주의보 등장 ‘어린이·노약자 주의 요망’낮 최고기온 서울 31도...일부 지역 소나기

[이코노믹리뷰=김동규 기자] 오늘(24일) 오전 11시를 기해 폭염주의보가 발표됐다. 폭염주의보는 33도 안팎의 기온이 2일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내려진다. 해당구역은 24일 11시 기준 대구, 경상북도(의성, 예천, 상주, 김천, 칠곡, 군위, 경산, 영천, 구미)다.

   
▲ 폭염주의보 발표. 출처=기상청

25일 10시부터는 서울, 강원도(양구평지, 홍천평지, 횡성, 춘천, 화천, 원주, 영월), 경기도(여주, 성남, 양평, 안성, 이천, 용인, 하남, 의왕, 평택, 남양주, 구리, 수원, 의정부, 양주, 고양, 포천, 동두천, 과천)에 폭염주의보가 발표된다.

폭염주의보가 발표된 만큼 어린이와 노약자는 외출을 자제하고, 야외 작업시에는 충분한 수분 섭취와 휴식이 필요하다.

기상청은 오후부터 밤사이에 강원영서, 충북, 남부내륙에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지역별 낮 최고 기온은 서울 31도, 춘천 31도, 청주 31도, 수원 31도를 보이겠다. 부산 25도, 울산 25도, 여수 25도, 광주 30도, 목포 26도, 제주 25도 등으로 수도권에 비해 남부지방은 낮은 기온을 보이겠다.

미세먼지는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 단계를 보이겠다. 바다 물결은 서해상에서 0.5~1m, 남해와 동해상에서는 0.5~2m로 일겠다.

김동규 기자  |  dkim@econovill.com  |  승인 2019.06.24  12:19:28
김동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김동규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