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KT, 5G 인빌딩 서비스 본격 가동연말까지 1000개 국소로 확대

[이코노믹리뷰=정다희 기자] 건물 내부의 음영지역에서도 5G 서비스 품질이 개선될 전망이다.

   
▲ KT가 KTX 주요 역사, 김포공항 등 많은 고객들이 이용하는 대형 건물 시설 내 5G 서비스를 시작한다. 출처=KT

KT는 KTX 주요 역사, 김포공항 등 많은 고객들이 이용하는 대형 건물 내 5G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4월 5G 상용화 이후 실외 기지국을 중심으로 서비스 커버리지를 확대해온 KT는 1년여의 준비를 거쳐 5G 인빌딩 장비 개발과 품질 테스트를 완료하고 인빌딩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제공하기 시작한 것이다.

KT는 지난해 2월부터 에프알텍 등 국내 중소 협력사와 5G 인빌딩 중계기 장비를 준비해 왔으며, 약 10개월의 기간을 거쳐 지난 1월 국내 최초로 개발을 완료했다. 이후 중소 협력사, 주장비 개발사와 함께 품질 검증 과정을 거쳐 본격적으로 장비 구축을 시작한다는 설명이다.

인빌딩 서비스는 보통 통신 3사간 협의를 통해 기반 인프라 구축을 공동으로 진행하게 된다. 현재까지 통신 3사가 공동 구축하기로 확정해 구축 진행 중인 인빌딩 국소는 119개로 이 중 80%인 95개를 KT가 주관해 진행하고 있다,

KT는 6월 중 서울역 등 KTX 주요 역사, 서울·수도권 주요 백화점, 김포공항 등 주요 대형 건물 내 장비 구축을 완료할 예정이며, 7월까지 스타필드 하남·고양, 타임스퀘어를 포함해 인빌딩 서비스 국소를 80개로 확대할 계획이다. 

연말까지는 약 1000 개 국소에 5G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전국 지하철 5G 서비스 제공도 관련 기관과의 적극적 공조를 통해 가속화할 예정이다.

최진호 KT 네트워크부문 액세스망구축담당 상무는 "지금까지는 커버리지 확대 효과가 큰 기지국을 중심으로 5G 네트워크를 구축해 왔다”면서 “5G 고객 경험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 하반기부터는 실외 기지국 구축과 함께 주요 건물을 중심으로 인빌딩 커버리지도 적극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정다희 기자  |  jdh23@econovill.com  |  승인 2019.06.24  10:54:46
정다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정다희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