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 엔터테인
'자책골' 김영권 누구길래… 과거에도 '깜짝'
   
▲ ⓒ. 김영권 인스타그램


[이코노믹리뷰=김윤정 기자] 김영권의 포지션은 센터백, 풀백이며 현재 감바 오사카에 소속돼 있는 선수다.

김영권은 2009년U-20 월드컵 이후 많은 J리그 팀들의 관심을 받았고 2010년 FC도쿄에 입단한 바 있다.

데뷔는 세레소 오사카와의 리그 홈경기에서 했고, 데뷔 골은 프리킥이었다.

2011년 마토 네레틀랴크의 대체자를 찾던 오미야 아르디자의 눈에 띄어 오미야로 이적했으며 2시즌 간 활약했다. 이후 2012년에는 광저후 헝다로 갔다.

김영권은 과거 2010년 광저우 아시안 게임의 3·4위전인 이란과의 경기에서 이란 골키퍼 라미티의 비신사적 행동에 대해 욕설을 한 바 있다.

김윤정 기자  |  expert@econovill.com  |  승인 2019.06.12  01:19:04
김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김윤정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