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인더스트리
LG전자 올레드 TV로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알린다위대한 대한민국 문화유산전 내달 1일까지 참여

[이코노믹리뷰=김동규 기자] LG전자는 5월 19일부터 6월 1일까지 경복궁에서 열리는 ‘위대한 대한민국 문화유산 전(展)’에 참여해 ‘LG 올레드 TV AI 씽큐(ThinQ)’로 우리 문화유산의 아름다움과 가치를 알린다고 19일 밝혔다.

   
▲ LG전자 모델들이 LG 올레드 TV의 인공지능으로 알아보는 역사문화 체험존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출처=LG전자

위대한 대한민국 문화유산 전’은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하는 영상 콘텐츠 전시다. LG전자는 서울 경복궁 경회루 앞뜰에 길이 약 25m에 달하는 야외 전시 부스를 마련하고, LG 올레드 TV 8대, LG LED 사이니지 4대, LG 시네빔 프로젝터 3대 등을 설치해 운영한다.

LG전자는 임시정부 회의실 연출, 독립운동 역사와 문화재, 독립운동가와 문화재, 역사 테마 검색 체험, 대한민국 역사문화 시네빔관 등 다양한 테마로 전시관을 구성한다.

각 테마존에서 3.1운동, 임시정부 청사, 안중근 의사의 유묵, 윤봉길 의사의 회중시계, 독립운동 영웅들의 흑백 사진을 재해석한 컬러 사진, 경복궁 100년의 역사 등 다양한 문화유산을 LG 올레드 TV의 생생한 화질로 선보인다.

관람객은 우리 문화유산을 마치 눈앞에서 실제로 보는 것처럼 입체적이고 실감 나는 화질로 경험할 수 있다.

LG전자는 LG 올레드 TV의 인공지능 기능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체험존도 마련한다. 관람객이 인공지능 리모컨의 마이크 버튼을 누른 채 “유관순이 누구야”라고 말한 뒤 “이 사람 나오는 영화 찾아줘”, “영화 말고 다큐멘터리”, “두 번째” 등을 이어서 명령해도 대화의 맥락을 이해해 해당 콘텐츠를 TV 화면에서 확인할 수 있다.

LG전자는 2015년부터 문화재청과 ‘문화재지킴이’ 협약을 맺고, 국내뿐 아니라 뉴욕, 파리, 런던 등 세계 곳곳에서 우리 문화유산을 널리 알리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하고 있다.

손대기 LG전자 한국영업본부 한국HE마케팅담당은 “LG전자는 숭고한 100년 전 역사와 문화재를 LG 올레드 TV의 생생한 화질로 소개해 관람객들에게 감동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규 기자  |  dkim@econovill.com  |  승인 2019.05.19  10:19:39
김동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LG전자, #LG 올레드 TV, #위대한 대한민국 문화유산 전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