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KT-현대중공업지주 ‘스마트 팩토리’ 첫 발5G 커넥티드 로봇·AI 기반 스마트 로봇·스마트팩토리 플랫폼 공동 개발

[이코노믹리뷰=정다희 기자] KT가 5G 시대 B2B사업의 핵심인 ‘스마트 팩토리’ 시장 진입을 위해 현대중공업지주와 손 잡는다. 

   
▲ KT 황창규 회장(왼쪽), 현대중공업지주 권오갑 부회장이 ‘5G 기반 로봇∙스마트팩토리 사업 공동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출처=KT

KT가 10일 현대중공업지주와 KT 광화문사옥에서 ‘5G 기반 로봇·스마트팩토리 사업 공동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한 사실이 13일 확인됐다.

현대중공업지주는 현대중공업그룹의 지주회사로 국내 시장 점유율 1위의 로봇 사업부문(현대로보틱스)을 운영하고 있으며, 산업용 로봇 기반 시스템 사업뿐 아니라 자동화 시스템, 스마트팩토리 플랫폼인 ‘하이팩토리(HiFactoy)’ 등을 보유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스마트팩토리 시장을 함께 개척하고 글로벌 시장으로 사업을 확대하는 것이 목표다. KT는 5G·AI·Cloud 등 통신 인프라와 ICT 플랫폼을 제공하고, 현대중공업지주는 로봇, 자동화 설비 및 스마트팩토리 플랫폼을 제공하여 5G 기반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개발에 협력할 예정이다.

황창규 KT 회장은 “스마트팩토리는 5G B2B 시장의 핵심분야로 생각하고 있으며, 현대중공업지주의 우수한 로봇 기술과 노하우가 합쳐진다면 빠른 시간 내에 대한민국 제조업의 혁신을 만들어 낼 수 있을 것”이라며, “향후, 공동 개발한 5G·AI 기반 스마트 로봇과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으로 지속적인 사업 협력을 이어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부회장은 “세계 최고 통신기술을 가진 KT와 함께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는 로봇 및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개발해 나갈 것”이라며, “이번 협력이 대한민국 제조업의 수준과 위상을 한 단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정다희 기자  |  jdh23@econovill.com  |  승인 2019.05.13  10:38:32
정다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정다희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