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 MWC
[MWC 2019] 삼성전자 갤럭시A50·A30 공개...출시는 3월 중순인피니티 U 디스플레이 특징

[이코노믹리뷰=김동규 기자] 삼성전자는 MWC 2019에서 스마트폰 필수 기능을 한층 업그레이드한 새로운 ‘갤럭시 A(Galaxy A)’ 스마트폰을 공개한다고 25일 밝혔다.

   
▲ 삼성 갤럭시A50. 출처=삼성전자

카메라 부분을 제외한 전면을 디스플레이로 채운 6.4형 슈퍼 아몰레드 인피티니-U 디스플레이(Infinity-U Display)를 탑재한 ‘갤럭시 A50’와 ‘갤럭시 A30’는 사진과 영상을 촬영하고 공유를 즐기는 세대를 위해 프리미엄 카메라와 대용량 배터리·강력한 갤럭시 에코시스템을 제공한다.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사장)은 “삼성전자는 모든 사람들에게 더욱 향상된 모바일 경험을제공하는 의미 있는 혁신을 지속하고 있고, 갤럭시A 시리즈가 그 시작점”이라면서 “스마트폰의 필수 기능을 한층 업그레이드한 새로운 갤럭시A 시리즈를 다양하게 선보이며 끊임없이 변화하는 사람들의 니즈를 만족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갤럭시 A50는 눈에 보이는 장면 그대로 사진에 담아낼 수 있도록 후면에 2500만 화소 기본 렌즈와 초광각 렌즈, 심도 렌즈 등 트리플 카메라를 탑재해 프리미엄 카메라 경험을 제공한다. 2500만 화소 기본 카메라는 낮과 밤 관계 없이 선명한 사진 촬영이 가능하고, 500만 화소 심도 카메라와 함께 ‘라이브 포커스’ 기능 활용이 가능해 사용자가 자유롭게 배경 흐리기 효과를 적용할 수 있다.

사람의 시야와 비슷한 화각을 지원하는 초광각 렌즈는 눈에 보이는 그대로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또‘인텔리전트 스위치’기능을 사용하면 카메라가 ‘와이드 샷’ 모드 사용할 때를 자동으로 판단해 제안도 가능하다.

여기에 더해 최대 20개까지 촬영 화면을 인식해 최적의 촬영 설정으로 변경해주는‘장면별 최적 촬영’, 카메라를 대는 것 만으로도 사용자에게 실시간으로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는 '빅스비 비전'을 탑재했다. 갤럭시 A50는 지문센서를 디스플레이에 내장해 스마트폰을 사용중일 때뿐 아니라 휴대폰이책상이나 바닥에 놓여진 상태에서도 편리하게 잠금해제가 가능하다.

   
▲ 삼성 갤럭시A30. 출처=삼성전자

갤럭시A30도 강력한 성능을 자랑한다. 4000mAh 대용량 배터리와 급속 충전 기술을 지원해 하루 종일 활동적인 소비자들에게 최상의 경험을 제공한다. 또 6.4형 인피니티-U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게임이나 동영상을 더욱 몰입감 있게 즐길 수 있고 멀티 태스킹에도 제격이다.

갤럭시A30은 후면에 1600만 화소 기본 카메라와 초광각 카메라를 탑재했으며 얼굴 인식이나 지문 인식을 통해 편리하게 스마트폰 잠금을 해제할 수 있다. 갤럭시A50와 갤럭시A30은 3월 중순부터 전세계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된다.

김동규 기자  |  dkim@econovill.com  |  승인 2019.02.25  17:00:00
김동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삼성전자, #MWC 2019, #갤럭시A9, #인피니티U 디스플레이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