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예탁결제원, 2018 채권·CD 등록발행 통한 자금조달규모 395.8조원전년 대비 9.5% 증가했다
   
▲ 출처=한국예탁결제원

[이코노믹리뷰=김연수 기자] [2018년 채권·CD 등록발행 현황] 2018년 한국예탁결제원 채권·CD 등록발행시스템을 통한 자금조달규모는 약 395조8000억 원으로 전년(약 361조5000억 원) 대비 9.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채권 등록발행 규모는 약 374조2000억 원으로 전년(약 334조6000억 원) 대비 11.8% 증가했으며, CD 등록발행규모는 약 21조6000억 원으로 전년(약 26조9000억 원) 대비 19.7% 감소했다.

[만기 구조별 채권 등록발행 현황]

만기 구조별로는 중기채권(1년 초과∼3년 이하)이 약 161조7000억 원, 장기채권(3년 초과)이 106조5000억 원, 단기채권(1년 이하)이 127조6000억 원으로 등록 발행되어 전년(각각 143조9000억 원, 97조9000억 원, 119조7000억 원) 대비 각각 12.4%, 8.8%, 6.6%씩 증가했다.

또한 등록발행 비중으로는 중기채권이 40.9%를 차지하였으며, 이어 단기채권이 32.2%, 장기채권이 26.9%를 차지했다.

[모집 유형별 채권 등록발행 현황]

모집 유형별로는 공모채권이 약 328조7000억 원으로 전년(295조8000천원) 대비 11.1%, 사모채권은 약 45조5000억 원으로 전년(38조8000억 원) 대비 17.3% 증가했다.

등록발행 비중으로는 공모채권이 87.8%를, 사모채권은 12.2%를 차지했다. 사모채권 중 P-CBO(Primary-Collateralized Bond Obligations) 기초자산을 구성하는 사모채권 등록발행금액은 2조1277억 원으로 전체 사모채권 등록발행규모의 4.7%를 차지하여, 전년(2조4831억 원) 대비 14.3% 감소했다.

[외화표시채권 등록발행 현황(원화 환산 기준)]

외화표시채권 등록발행금액은 5조8744억 원으로 전년(3조5893억 원) 대비 63.7% 증가하였으며, 외화별로는 엔화표시채권이 95.1%, 달러표시채권이 61.1% 증가한 반면, 위안화표시채권은 52.5% 감소했다.

등록발행 비중으로는 달러표시채권이 5조6272억 원, 전체 외화표시채권 등록발행규모의 95.8%를 차지하였으며, 이어 유로화표시채권이 1238억 원, 2.1%, 엔화표시채권이 1003억 원, 1.7%, 위안화표시채권이 213억 원으로 0.4%를 차지했다.

김연수 기자  |  gooderu89@econovill.com  |  승인 2019.01.09  10:01:33
김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김연수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84 10F, 이코노믹리뷰/이코노빌 (운니동, 가든타워) 대표전화 : 02-6321-3000 팩스 02-6321-3001
기사문의 : 02-6321-3042 광고문의 02-6321-3012 등록번호 : 서울,아03560 등록일자 : 2015년 2월 2일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임관호 편집인 : 주태산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진혁
Copyright © 2019 이코노믹리뷰.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