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 CES
[CES 2019] 코웨이, “웰빙 라이프의 미래 선도한다”고객 일상을 혁신적으로 케어하는 기술 선보여

[이코노믹리뷰=박자연 기자] 라이프케어기업 코웨이는 1월 8일부터 11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전시회 ‘2019 CES(Consumer Electronics Show)’에 4년 연속 참가한다.

이번 ‘2019 CES’ 코웨이 전시 콘셉트는 ‘일상 생활에 혁신적인 편리함과 행복감을 전하는 코웨이, Being Well, Feeling Good’이다. 코웨이 전시장은 총33종의 혁신적인 제품과 물·공기·생활 환경 전반을 케어하는 혁신 제품 및 서비스를 선보이며 세계시장에 웰빙 라이프의 미래상을 제시할 계획이다.

   
▲ 코웨이 시루직수 정수기. 출처=코웨이

깨끗하고 맛있는 물 만드는 ‘코웨이 시루직수 정수기’
코웨이는 ‘시루직수 정수기’를 통해 깨끗하고, 맛있는 물을 만드는 물 기술력의 정수를 세계 시장에 선보인다. ‘2019 CES 혁신상’을 수상한 코웨이 시루직수 정수기는 필터 기술력의 정점인 ‘CIROO(Coway Intensive Reverse Osmosis) 2.0 필터’를 탑재한 혁신 제품이다.

CIROO 2.0 필터는 코웨이가 세계적인 화학소재기업 도레이와 공동 개발을 거쳐 특허를 출원한 필터로 머리카락 수만 분의 1 이온물질까지 제거하는 ‘인텐시브 액티브 덴스 레이어’라는 소재가 활용됐다. 또한 기존 CIROO 필터보다 면적을 6배 늘리고, 정수량을 30배를 높여 RO 멤브레인 필터임에도 불구하고 직수가 가능하며 필터 스스로 내부를 씻어내어 스케일 생성을 억제하고 수명을 늘리는 기술도 적용됐다.

   
▲ 코웨이 에어 시뮬레이션 시스템 및 인테리어 스마트 공기청정기. 출처=코웨이

공기청정 효과 가시화하는 ‘인테리어 스마트 공기청정기’
코웨이는 이번 CES에서 그동안 심혈을 기울여 개발해온 ‘에어 시뮬레이션 시스템’을 최초로 시연한다. 에어 시뮬레이션 시스템은 코웨이가 연구해온 약 1960억개의 공기질 빅데이터와 전산유체역학 기술(공기나 물의 움직임을 컴퓨터로 시뮬레이션해서 예측하는 기술)을 활용해 눈에 보이지 않는 공기청정 효과를 실제로 검증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향후 에어 시뮬레이션 시스템은 고객에게 집 안 공간별로 청정 성능이 어떻게 나타나는지 직접 보여주고, 고객에게 알맞은 제품 종류 및 최적의 배치 장소 등 맞춤형 에어케어 솔루션을 찾아주는데 활용될 계획이다.

이번 CES를 통해 최초로 선보이는 ‘코웨이 인테리어 스마트 공기청정기’는 뛰어난 청정 성능은 물론 프리미엄 디자인, 스마트한 기능 등을 더한 혁신 제품이다. 이 제품은 코웨이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더블헤파 필터 시스템’을 장착했다.

더블헤파 필터 시스템은 일반적인 직선형 헤파필터 후면에 곡선형 헤파필터를 결합해 면적을 넓히고, 공기를 두 번 거르는 방식으로 더욱 깨끗한 공기를 만든다. 특히 곡선형 필터는 필터 안으로 들어온 공기의 저항을 줄여 공기 흐름을 최적화하고, 더 많은 공기를 정화시키는 핵심 역할을 한다.

   
▲ 코웨이 인텔리케어 카림 비데 제품. 출처=코웨이

건강 체크 가능한 ‘도기 일체형 스마트 비데’
코웨이는 이번 CES에서 비데 위생과 사용자 건강상태를 스스로 모니터링하고, 건강한 배변 습관을 형성하는데 도움을 주는 ‘도기 일체형 스마트 비데’를 선보인다. 비데에 적용된 ‘뇨화학 분석 센서’를 통해 사용자의 건강을 체크할 수 있으며 이를 IoCare 앱으로도 확인 가능하다. 또한 사용자에게 체지방/체수분 진단 및 분석으로 얻은 건강지수를 제공해 변비, 배변 장애 등 스스로의 건강을 체크할 수 있도록 했다.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는 “이번 전시는 단순한 제품 및 기술 시연이 아닌 웰빙 라이프의 미래를 간접적으로 경험해 볼 수 있는 혁신의 장이 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코웨이는 사용자의 일상생활에 혁신적인 편리함와 행복감을 전하는 웰빙 기술과 제품으로 환경가전의 미래와 트렌드를 선도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박자연 기자  |  nature@econovill.com  |  승인 2019.01.08  15:51:07
박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자연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84 10F, 이코노믹리뷰/이코노빌 (운니동, 가든타워) 대표전화 : 02-6321-3000 팩스 02-6321-3001
기사문의 : 02-6321-3042 광고문의 02-6321-3012 등록번호 : 서울,아03560 등록일자 : 2015년 2월 2일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임관호 편집인 : 주태산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진혁
Copyright © 2019 이코노믹리뷰.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