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주식
미래에셋대우, 미 아마존 물류센터에 7800만달러 투자인수 후 일부 지분 상품화

[이코노믹리뷰=고영훈 기자] 미래에셋대우가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기업 아마존 물류센터에 투자한다.

미래에셋대우는 26일 아마존의 신설 물류센터 인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투자금액은 7800만달러(한화 약 880억원)다.

아마존 미국 물류센터. 출처=미래에셋대우

미래에셋대우 미국(LA)법인은 물류센터의 지분을 단독으로 인수한 후 일부 지분을 상품화해 미국 현지에서 기관은 물론 고액자산가 등의 고객들에게도 직접 판매할 예정이다. 이번 딜에는 글로벌 보험사인 알리안츠가 선순위 투자자로 참여했다.

미국 동남부 물류 중심지인 애틀란타 인근 약 3만평 부지에 위치한 이 물류센터는 미국의 부동산투자회사 USAA Real Estate Company가 올해 7월 완공한 것으로 아마존이 15년 장기 임차 후 최대 25년까지 추가로 임차할 수 있는 조건으로 계약된 수익형 자산이다.

미래에셋대우 미국(LA)법인은 미국 내 우량한 대체투자 자산들을 인수하는 현지화 된 투자은행(IB)비즈니스모델을 구축하고 있으며, 코트야드메리어트호텔 포트폴리오, 하와이 포시즌스 등 미국 내 에셋에 대한 활발한 투자를 계속하고 있다.

또한 투자한 자산을 상품화한 경쟁력 있는 금융상품을 현지 고객들에게도 제공함으로써 IB와 자산관리(WM) 비즈니스를 연계해 시너지를 발산하는 비즈니스모델을 실행하고 있다.

우연광 미래에셋대우 미국(LA)법인 대표는 "미래에셋그룹이 최근 글로벌 대체투자 시장에서 우량 딜들을 잇따라 성공적으로 클로징 하면서 글로벌 IB들로부터 더욱 좋은 조건의 제안들이 들어오고 있다"며 "미국(LA)법인은 강화된 미국 내 네트워크를 활용해 보다 많은 우량자산들을 인수하고 국내외 투자자들에게 소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고영훈 기자  |  gyh@econovill.com  |  승인 2018.12.26  10:29:27
고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고영훈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