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BIO
대웅제약, '제7회 웅비회 송년의 밤'전·현직 임직원의 유대감 강화 및 미래발전 기여 목적
   
▲ '제 7회 웅비회 송년의밤'. 출처=대웅제약

[이코노믹리뷰=이소라 기자] 대웅제약의 선후배들이 회사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였다.

대웅제약은 지난 7일 서울 강남구 삼정호텔에서 대웅제약 퇴직사우 모임인 '웅비회'의 '제 7회 웅비회 송년의 밤' 행사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올해로 7회째를 맞은 웅비회 송년의 밤 행사는 전·현직 대웅제약 임직원들이 함께 소통하며 유대를 강화하고 미래 발전에 기여한다는 취지로 2012년부터 해마다 운영되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대웅제약 이종욱 고문, 윤재춘 사장, 이희구 웅비회 회장 등 전·현직 임직원 약 110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웅제약의 올 한해 성과 및 주요 소식을 돌아보며 서로 화합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희구 웅비회 회장은 "젊은 시절 우리가 함께 일궈온 회사가 승승장구하는 것을 보면서 대웅인으로서의 자부심과 긍지를 느낀다"며, "앞으로도 대웅제약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한다" 소감을 밝혔다.

윤재춘 대웅제약 사장은 "대웅제약이 지금처럼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선배님들의 열정과 헌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대웅인이라는 자부심으로 모두가 하나되어, 힘찬 미래를 함께하기를 염원한다"고 말했다.

이소라 기자  |  shell@econovill.com  |  승인 2018.12.10  11:37:55
이소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이소라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