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날씨
[예비특보] 경기·강원지역에 많은 눈 내릴 듯...오후부터 차차 그쳐
▲ 기상청은 23일 경기도·강원 일부 지역에 24일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전망해 대설 예비특보를 발표했다. 출처=뉴시스

[이코노믹리뷰=한현주 기자] 기상청은 23일 경기도·강원 일부 지역에 24일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전망해 대설 예비특보를 발표했다.

대설 예비특보가 발표된 곳은 경기도, 연천·포천·가평, 강원도, 평창 평지, 철원, 화천, 홍천 평지, 춘천·양구 평지·인제 평지·북부 산지·중부 산지다.

▲ 대설 예비특보 발표 지역. 출처=기상청

기상청은 기상특보 발표에 앞서 특보의 종류, 예상구역, 예상일시 및 내용 등의 정보를 미리 알려주는 예비특보를 발표한다.

예비특보에 따라 24일 발령될 것으로 예상되는 대설주의보는 24시간 적설량이 5cm이상, 대설경보는 20cm이상(산지 30cm이상)으로 전망될 때 발표된다.

예상 적설량은 서울·경기도, 충북북부 1~3cm, 경기동부, 경북북부 2~5cm, 강원영서와 산지 3~8cm다.

▲ 기상청은 북서쪽에서 접근하는 기압골 전면의 남서풍을 따라 온난다습한 공기가 한반도 남부로 유입되면서 나타난 대기불안정으로 많은 눈이 내리겠다고 설명했다. 출처=기상청

기상청은 “북서쪽에서 접근하는 기압골 전면의 남서풍을 따라 온난다습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대기가 불안정해지겠다"면서 “이에 따라 24일 새벽부터 서울을 포함한 중부·서해안에 비나 눈이 시작돼 오전에는 점차 전국으로 확대되겠다"고 내다봤다.

기상청에 따르면 서울, 경기는 기온이 점차 높아짐에 따라 새벽부터 내리던 눈은 오전부터 비나 진눈깨비로 바뀌어 내리겠다. 기온이 낮은 경기동부와 강원도, 충청북부, 경북북부에는 오후까지 다소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됐다.

기상청은 또 “비 또는 눈이 내리면서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현주 기자  |  han0912@econovill.com  |  승인 2018.11.23  19:48:04
한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한현주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