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WATCH > 스타워치
[스타워치] 타이거 우즈가 선택한 시계타이거 우즈, 롤렉스 딥씨 착용
   
▲ 타이거 우즈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챔피언십에서 우승했다. 출처=뉴시스

[이코노믹리뷰=김수진 기자] 황제가 부활했다. 지난 23일(현지시각)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2017-2018시즌 플레이오프 최종전 투어 챔피언십에서 타이거 우즈가 우승했다. 5년 만에 맛보는 승리였다. 2014년부터 허리 부상 탓에 힘든 시간을 보낸 타이거 우즈는 네 번의 허리 수술과 재활, 약물 운전 등으로 골프선수로서의 위상이 바닥을 쳤다. 길고 긴 터널이었지만 끝은 있었고 타이거 우즈는 황제의 위용을 다시금 만천하에 과시했다.

 

   
▲ 타이거 우즈가 롤렉스 딥씨를 차고 있다. 출처=뉴시스

이번 우승으로 타이거 우즈는 통상 80번째 우승을 기록했다. 타이거 우즈는 우승 인터뷰에서 “5년 동안 79승에 멈춰 있었다. 80승에 도달하니 상당히 기분이 좋다”며 감격에 찬 소감을 전했다. 이 기쁨의 날 타이거 우즈는 자신의 아이콘과 같은 빨간색 골프 셔츠와 롤렉스 시계를 착용했다. 골프채를 들고 카메라를 향해 활짝 웃어 보인 그의 손목 위엔 롤렉스 딥씨가 채워져 있었다.

 

   
▲ 타이거 우즈가 선택한 시계, 딥씨. 출처=롤렉스

이름에서 알 수 있듯 딥씨는 심해 탐험을 위한 다이버 시계다. 무려 1,220m의 수심에서도 정확한 시간을 알려준다. 그라운드를 활보하는 골프 선수와는 영 어울리지 않는 기능이지만 롤렉스의 스포츠 워치를 사랑하는 골프 선수는 타이거 우즈 포함 한 둘이 아니다. 타이거 우즈가 선택한 딥씨는 직경 44mm의 스테인리스 스틸 케이스와 같은 소재의 브레이슬릿, 오토매틱 무브먼트를 장착했다. 시, 분, 초, 날짜 기능을 제공하며 60분 눈금이 새겨진 회전 베젤을 사용해 잠수 시간을 측정할 수 있다. 파워 리저브는 최대 70시간으로 넉넉한 편이다.

한편 타이거 우즈는 2011년부터 롤렉스 홍보대사로 활약하고 있다. 그간 홍보대사의 부진으로 마음 졸였을 롤렉스 역시 타이거 우즈의 멋진 부활과 함께 미소 지었을 것이다.

▶ 지구에서 가장 매력적인 시계 집결지 [타임피스 아시아 홈페이지]

김수진 기자  |  beyondk@econovill.com  |  승인 2018.09.27  16:24:14
김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김수진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