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인사/부음
LG 신임 COO에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임시주주총회는 다음달 29일 개최

[이코노믹리뷰=김동규 기자] LG 지주회사인 ㈜LG는 16일 오전 이사회를 개최해 권영수 LG유플러스 대표이사 부회장을 ㈜LG 신임 COO(최고운영책임자) 부회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권 부회장의 ㈜LG 사내이사 선임을 위한 임시주주총회는 다음달 29일 오전 9시 여의도 LG트윈타워 대강당에서 열기로 했다.

   
▲ 권영수 (주)LG COO. 출처=LG

임시주총에서 권 부회장이 사내이사로 선임되면 ㈜LG 이사회를 통해 대표이사 선임 안건을 논의하는 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다.

권 부회장은 1979년 LG전자 입사 후 CFO(사장), LG디스플레이 대표이사 사장, LG화학 전지사업본부장 사장, LG유플러스 대표이사 부회장 등 전자, 화학, 통신 등 LG의 전 사업영역에서 주력 계열사 최고경영자를 역임했다.

이 과정에서 권 부회장은 LG디스플레이를 LCD 패널 글로벌 시장 점유율 1위 회사로 성장시켰다. 또 TV용 OLED 사업 육성을 시작했다. LG화학 전지사업본부장 재직시에는 전기차 배터리 등 중대형 전지 사업 경쟁력을 세계 최고 수준에 올려놨다는 평을 받는다.

LG유플러스 CEO로 재임하면서는 이동통신 시장의 정체 속에서도 2016년 가입자 1200만명, 2017년 1300만명을 달성했다. 스마트홈 핵심 축인 인터넷TV(IPTV), 사물인터넷 서비스 분야에서도 견고한 성장을 이끌었다. 또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해 클라우드 드론 관제시스템을 선보이는 등 신사업 육성에도 힘을 쏟았다.

김동규 기자  |  dkim@econovill.com  |  승인 2018.07.16  16:06:50
김동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주)LG, #권영수 부회장, #LG 유플러스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