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
빛나는 ‘연예인 피부’ 만드는 리파인 시술

연예인들은 하나같이 왜 다 피부가 좋은 것일까? 짙은 메이크업과 밤샘 촬영에 피부과 다닐 시간도 없이 바쁠 텐데 말이다. 연예인들의 피부가 빛이 나는 이유는 바로 피부에 관해 제대로 알고 철저히 관리하기 때문이다.

첫째, 충분한 수분 보충이다. 얼마 전 SBS 예능 프로그램인 런닝맨에 소녀시대가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방송 중에 제시카가 잠에서 막 깬 태연의 얼굴에 뿌린 화장품이 있다. 바로 수분 미스트다. 피부의 수분 공급은 주름을 예방, 탄력 유지와 더불어 촉촉한 얼굴을 만드는데 일등공신 역할을 톡톡히 한다.

피부가 건조할 때 수분 제품을 이용해 얼굴에 직접적으로 수분 공급을 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아울러 충분한 수분 섭취로 체내에 수분을 공급하는 것 역시 중요한 피부 관리상식의 하나다. 지친 피부에는 잠들기 전 일주일에 1회 이상 수분 마스크를 통해 활력을 불어 넣어 주는 것이 좋다.

둘째, 깨끗한 클렌징은 필수다. 고현정 등 피부좋은 연예인들의 세안법이 유행할 정도로 화장 후 노폐물을 깨끗하게 지우는 클렌징은 매우 중요하다. 화장은 하는 것보다 지우는 것이 더 중요하다는 말이 있듯이 피부에 노폐물이 쌓이면 트러블을 일으키는 원인이 되므로 세안 시 꼼꼼한 이중 세안은 필수다.

셋째, 제대로 자야 피부미인이 된다. 바쁜 연예인들은 새벽 촬영이 많기에 불규칙적으로 수면을 취한다. 하지만 차 안에서 이동하는 시간 동안 부족한 잠을 채운다고 한다. 밤 10시부터 새벽 2시까지는 피부가 재생되는 시간이므로 이 시간에는 잠을 자는 것이 피부에 좋다. 하지만 여력이 안 된다면 자는 동안 숙면을 취하고 충분한 수면 시간을 갖는다면 피부 건강에 도움이 될 것이다.

넷째, 빠르고 확실한 피부과 시술이다. 너무 바빠 피부과에 갈 시간이 없다고 하지만, 연예인들은 휴식기간 동안 집중적인 시술을 받는다. 연예인들이 가장 많이 받는 시술 중 하나가 바로 모공 시술이다. 얼굴에 탄력을 잃게 되면 가장 먼저 모공이 늘어지고 넓어지는 현상이 일어나는데 화장이 잘 받지 않을 뿐 아니라 나이들어 보이기까지 한다. 탱탱하고 쫀득쫀득한 아기피부가 대세인 요즘 모공 시술이야 말로 가장 가까운 해답이 되겠다.

넓어지고 힘없는 모공을 조이는 데는 리파인 레이저 시술이 효과적이다. 리파인 레이저는 모공을 축소시켜주는 효과는 물론 피부의 기미와 주근깨 같은 색소침착의 개선, 모공과 탄력을 완화해주는 레이저이다.

미국 FDA 승인을 받은 리파인은 미세박피레이저의 한 종류로 시술 시 통증이 적으면서도 회복이 빠르도록 고안된 새로운 프락셀 레이저다. 1410nm 파장대를 가진 레이저로, 피부 속 수분 반응도가 가장 높은 파장대 중 하나를 찾아내 피부에 적용시킨다.

진피층의 700㎛까지 침투해 피부 표면은 거의 손상시키지 않고 미세한 4000개의 홀을 만들어 피부 재생을 돕는 원리다. 또한 오래 된 표피의 색소 병변들을 제거할뿐 아니라, 진피까지 안정적으로 에너지를 전달시켜 콜라겐의 형성을 유도하여 피부 탄력에 뛰어난 시술 효과를 가져온다. 리파인 레이저는 1회의 시술로도 비교적 좋은 효과를 보이나 3~5회 정도 시술 시 더 효과적이다.

치료 후 바로 세안이나 화장이 가능해 일상생활에 지장이 거의 없어 바쁜 직장인들에게도 인기를 끌고 있는 시술이다. 불규칙적인 수면과 인스턴트 음식을 피하고 올바른 생활 습관과 식습관을 갖는다면 맑고 깨끗한 피부뿐 아니라 신체의 건강도 챙길 수 있으니 1석 2조의 방법이 아니겠는가?

이상준 아름다운나라 피부과·성형외과 대표원장
전국글로벌의료관광협회 이사장 한국국제의료협회 부회장




이코노믹리뷰  |  econo@econovill.com  |  승인 2011.11.09  07:38:31
이코노믹리뷰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