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 엔터테인
전자발찌 1호 연예인' 고영욱 신상정보 2년? '근황은'
김윤정 기자  |  expert@econovill.com  |  승인 2018.07.09  17:45:37
   
▲ ⓒ YTN

[이코노믹리뷰=김윤정 기자] 고영욱이 전자발찌 부착 기간 만료로 자유의 몸이 됐다.

고영욱은 미성년자 3명을 성폭행 및 강제추행한 혐의로 2013년 1월 징역 2년 6개월의 실형과 더불어 전자발찌 부착 3년, 성범죄자 신상정보 고지 5년을 선고 받았다.

하지만 신상정보 공개기간은 2년 더 남아 있는 상태.

지난 2015년 7월 10일 만기 출소 후 자택에서 칩거 중이다. 외부 접촉은 거의 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누리꾼들은 "전자발찌 해제하면 뭐하냐.. 이미 알려질대로 알려져서 신상공개까지 끝나도 소용없는걸(iceh****)", "뭐 죄값을 다 치뤘느냐 못 치뤘느냐는 앞으로 살면서 보여주면 되는거 아니겠나?헌데.. 연예계 복귀는 좀 어려울듯.... 더이상 미련 안두고 그냥 다른 길 찾아서 봉사하도 하고참회하는 마음으로 사는게 좋을 듯...(k2ke****)", "신상정보 공개 1년을 해도 얘는 평생 따라 다닐텐데(juju****)", "동물농장에서 이미지 진짜 좋았었는데(eyel****)", "알고보니 고영욱보다 더 심각한 유명인이 더많은것을 미투로알았다(happ****)" 등 반응을 보였다. 

고영욱은 1994년 인기그룹 룰라로 데뷔해 한때 최고의 인기를 자랑했던 연예인이다. 가수 활동 이 외에도 예능, 배우까지 도전하며 수십 년간 왕성한 연예활동을 펼쳤다. 

김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김윤정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여백
여백
동영상
PREV NEXT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84 10F (운니동, 가든타워) 대표전화 : 02-6321-3000 팩스 02-6321-3001 기사문의 : 02-6321-3042 광고문의 02-6321-3012
등록번호 : 서울,아03560 등록일자 : 2015년 2월 2일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임관호 편집인 : 주태산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진혁
Copyright © 2019 이코노믹리뷰.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