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ER EDU > 칼럼
[EAT는 먹다가 아니다] Stock이 ‘육수’라는 의미도 있었네
   

Stock이라는 단어는 다양한 의미로 쓰입니다. 회사에서는 재고라는 의미로, 주식 시장에서는 주식, 그리고 요리에서는 육수라는 의미로 쓰입니다. Stock은 어떻게 이렇게 다양한 의미를 지니게 되었을까요?

Stock이라는 단어는 ‘나무의 줄기’에서 유래했습니다. 줄기라는 의미에서 형태적으로 ‘쟁기의 손잡이’라는 의미로, 나무 줄기를 베어 저장해 두었다가 추울 때 땔감으로 사용한다는 의미에서 ‘저장품’이라는 의미로, 그리고 줄기에서 가지들이 뻗어 나오므로 ‘근원’이라는 의미로 확장됩니다.

​저장품이라는 의미에서 자주 쓰인다는 속성, 창고에 남아 있는 ‘재고’라는 의미, 식량으로 활용하기 위해 기르던 ‘가축’이라는 의미를 지니게 됩니다. 자주 쓰인다는 의미는 ‘상투적인’이라는 의미와 ‘표준’이라는 의미로 발전하고 재고는 자본금, 주식, 그리고 국채나 공채로 확장됩니다. ‘No comment’ is the actress’s stock response’라는 문장에서는 ‘상투적인’이라는 의미로 쓰였습니다.

Vegetable Stock이라는 표현은 무엇을 말하는 것일까요? ‘나무의 줄기’가 ‘근원’이나 ‘원료’라는 의미로 확장되고 다시 여기서 음식을 만드는 역할을 하는 ‘육수’라는 의미로 발전한 것입니다. 그밖에도 ‘Their stock was high’에서 Stock은 ‘평판’이라는 의미로 쓰이는데, 이는 ‘혈통’이나 ‘후손’에서 발전해 그들이 가지는 ‘평판’으로 확장된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김진수 인지과학 박사  |  expert@econovill.com  |  승인 2018.04.24  19:05:51
김진수 인지과학 박사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김진수 인지과학 박사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