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 포토뉴스
[문화가 숨쉬는 CUT]SNS 사진첩에 기록하고 싶은 환상적인 공간'인스타지아'완벽한 조명과 배경에 마치 스튜디오 사진관에 온거 같아
박재성 기자  |  pjh3714@econovill.com  |  승인 2018.04.13  07:30:00

[이코노믹리뷰=박재성 기자]

   
▲ 거울숲 사진=스타티아

더 이상 전시회가 어렵게 느껴지지 않는다. 엄숙하고 딱딱한 이미지였던 전시회가 쉽고 다양한 내용을 다루며  젊은층과 노년층 구분없이 친숙한 문화생활이 되고 있다.이번 주말 남녀 노소, 어른 아이 할것 없이 인생 사진을 찍고 싶다면 새로운 스튜디오형 전시인 '인스타지아'를 방문해 보는건 어떨까?

   
▲ 거울터널(PENTAGON MIRROR)사진=박재성 기자
   
 
   
▲ 핑크파티 사진=박재성 기자
   
▲ 유리정원 사진=박재성 기자

봄 정취를 즐기려는 이들의 나들이가 이어지는 가운데 인천 송도에 핫한 전시가 열리고 있다.
바로 '인스타지아'전시다. '인스타지아'전시는 인스타그램(Instagram)과 환상을 의미하는 판타지아(Fantasia)가 합쳐진 이름처럼 환상적인 공간을 선보이는 스튜디오형 전시다.
인스타지아’는 시즌1의 폭발적인 반응에 힘입어 기존 세트에서 일부를 변경ㆍ교체한 후 시즌2 전시인 ‘인스타지아: 거울정원’을 개관했다.
기존의 ‘인스타지아’가 사진을 찍기 위한 스튜디오 성격이 강했다면, ‘거울정원’은 거울을 주 소재로 환상적인 공간 연출에 초점을 맞췄다.

   
 

 

   
▲ 핑크룸 사진=박재성 기자
   
▲ 새장 사진=박재성 기자
   
▲ 스탠드룸 사진=박재성 기자

인스타지아의 랜드마크인 10여 미터에 달하는 거울터널(PENTAGON MIRROR)은 기존의 초록잎 터널에서 봄을 맞아 무지개빛 꽃으로 가득 채워졌다. 새롭게 만들어진 유리정원(Glass garden)은 4면이 거울로 둘러싸인 공간에 꽃으로 안을 채운 유리볼이 천장 가득 설치되어 몽환적으로 연출됐다. 벽면 가득 총 10,000여 개의 조각 거울이 부착되어 환상적인 실루엣을 자랑하는 레인보우 미러(Rainbow Mirror)와 총 8면의 거울로 구성된 공간에 빛이 나는 큐브박스를 설치한 거울숲(MIRROR FOREST)은 ‘거울정원’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각광받고 있다.

   
 
   
 
   
▲ 거울터널(PENTAGON MIRROR)사진=스타티스
   
▲ 레인보우 미러(Rainbow Mirror)사진=박재성 기자
   
 

기존 ‘인스타지아’ 세트에서 많은 사랑을 받은 세트는 더욱 확장됐다. 신비로운 우주 공간을 연출한 우주정원(SPACE GARDEN) 공간은 전면에 거울이 비치되어, 관객에게 우주 한복판에 있는 듯한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초록빛 장미와 성인 남성의 키만한 캔디가 놓여있는 슈퍼캔디(Super Candy), 장미꽃이 하트 모양 가득 찬 꽃벽과, 핑크빛 옷장 안에서 쏟아질 것처럼 많은 꽃이 놓여있는 프로포즈(PROPOSE) 공간 역시 봄을 맞아 더욱 많은 꽃으로 풍성하게 꾸며졌다. 파티에 온 듯한 화려한 수술과 조명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프린세스 나이트(PRINCESS NIGHT) 공간은 분홍빛 수술로 옷을 갈아 입었다. 이 외에 작은 전구로 가득 찬 ‘빛의 방(ANOTHER LIGHT)’, 여성 관객을 위한 핑크룸(Pink Room), 핑크파티(Pink Party) 등이 신설되었다.
SNS 스타가 되고 싶다면 이번주말 당장 송도 '인스타지아'전시를 가보는건 어떨까?


'인스타지아'-거울정원
송도IBS타워 기획전시실(14F)
 [기간]

2018.03.14 ~ 2018.06.10
  *휴관없음
오전11시~오후7시

[요금]
성인 12,000원
대학생 10,000원
청소년(만13~18세)8,000원
어린이(만3세~12세)6,000원
유아(36개월 미만)무료


박재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박재성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여백
여백
동영상
PREV NEXT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회사소개채용정보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터넷신문위원회 바로가기 YOU TUBE  |  경제M  |  PLAY G  |  ER TV  |  ZZIM
RSS HOME 버튼 뒤로가기 버튼 위로가기 버튼
이코노믹리뷰 로고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 84 10F (운니동, 가든타워)  |  대표전화 : 02-6321-3000  |  팩스 02-6321-3001  |  기사문의 : 02-6321-3042   |  광고문의 02-6321-3012
등록번호 : 서울,아03560  |  등록일자 : 2015년 2월 2일  |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임관호  |  편집인 : 주태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진혁
Copyright © 2018 이코노믹리뷰.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