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부동산
작년 공공임대주택 12만7천여호 공급…올해 13만호 공급 예정“2022년까지 공적 주택 100만 호 공급 목표 차질 없이 달성할 것”
▲ 연도별 공공임대주택 공급 실적(단위:만호). 출처=국토부

정부가 지난해 공공임대주택을 12만7000호 공급했다.

국토교통부는 2일 지난해 공공임대주택 공급 실적을 집계한 결과 총 12만7000호를 공급(준공 기준)해 연초 목표 12만 호를 초과 달성했다고 밝혔다.

국토부 관계자는 “연초에는 12만 호를 목표로 했으나, 일자리 창출 등 서민 생활 안정을 위한 '2017년 추가경정 예산'을 통해 4700호를 추가해 12만4700호 공급을 추진했다”면서 “실제 공급은 2000호를 추가해 총 12만7000호를 공급해 기존 목표를 초과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공공임대 부분별로는 신규 건설임대주택이 7만 호(준공기준), 기존주택을 매입해 공급하는 매입임대주택이 1만4000호, 기존주택을 임차해 재임대하는 전세임대주택이 4만3000호 공급됐다.

건설임대주택의 세부 유형별로는 국민임대주택 1만9000호, 행복주택 1만2000호, 영구임대주택 3000호 등이 공급됐다.올해에는 지난해보다 목표 물량을 1만 호 늘려 건설임대 7만 호, 매입·전세임대 6만 호 등 공공임대주택을 총 13만 호를 공급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건설임대 중 장기 공공임대주택(30년 이상)의 비율을 현행 50% 수준에서 80% 수준으로 늘려나가기 위해 향후 5년간 28만 호의 장기 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2017년 연초 계획인 12만 호 공급목표를 초과 달성한 만큼, 2018년 공공임대주택 연 13만 호 공급 목표도 충분히 달성 가능하다”면서 “공공주택지구의 적기 조성 등을 통해 2022년까지 공적 주택 100만 호 공급 목표(공공임대 65만, 공공지원 20만, 공공분양 15만)도 차질 없이 달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서온 기자  |  glee@econovill.com  |  승인 2018.01.02  14:48:47
김서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