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소비자
계란 살충제 보완 검사 결과 3개 농가 ‘부적합’ 417개 농가 ‘적합’

농림축산식품부(농식품부)는 살충제 성분 27개 항목 중 일부항목 검사가 누락된 420농가에 대한 추가 보완검사 결과를 21일 발표했다.

그 결과 문제가 제기된 417개 농가는 적합으로 판정됐으며 전북 1개, 충남 2개 농가에서 플루페녹수론이 검출(허용기준 불검출, 전북 1개 농장 0.008ppm, 충남 2개 농장 각각 0.0082, 0.0078ppm)되면서 총 3개 농가가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

농식품부는 부적합 판정을 받은 농가의 명단과 소재지, 난각코드(계란에 새겨지는 생산자 정보)번호를 다음과 같이 공개했다.

▲ 출처= 농림축산식품부

농식품부는 추가 보완검사를 통해 확인된 부적합 3개 농가는 검출 확인 즉시 출하중지를 했으며, 3개 농장의 유통물량은 추적조사를 통해 전량 회수와 폐기를 추진하고 있다.

박정훈 기자  |  pjh5701@econovill.com  |  승인 2017.08.21  12:58:59
박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