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NSIDE > 전문가 칼럼
[박성연의 비영리를 위한 혁신] 물건을 교환하는 자판기, Swap-O-Matic
박성연 크리베이트대표  |  expert@econovill.com  |  승인 2017.04.18  06:59:12
   

잘 안 쓰는 물건을 어떻게 처분할 수 있을까? 아마 셋 중의 하나가 아닐까 싶다. 버리거나 중고품으로 팔거나 기부하거나. 그런데 돈으로 하는 기부에 비해 물건으로 하는 기부는 생각보다 어려움이 많다. 물건을 해당 기부 장소에 직접 가져다주거나 아니면 수거해 가길 기다려야 하는데 이 역시 약속을 잡고 실제로 전달하기까지의 과정이 만만치가 않다. 좀 더 편리하게 기부할 수는 없을까? 좀 더 편리하게 내가 안 쓰는 물건은 남에게 주고, 남이 필요한 물건을 받을 수는 없을까? 어떻게 하면 교환과 공유가 좀 더 쉽게 자주 빨리 이루어질 수 있을까?

그 답을 꼭 사람에게서 찾을 필요는 없을 것 같다. 스왑오매틱(Swap-O-Matic)은 사람 없이 물물 교환이나 기부를 할 수 있도록 돕는 자판기이다. 자판기 하면 흔히들 음료수나 스낵을 떠올리지만, 이 자판기는 좀 색다르다.

스왑오매틱은 원래 뉴욕 파슨스 디자인 스쿨의 학생 리나 페니키토(Lina Fenequito)의 졸업 작품이었다. 멋진 아이디어가 현실화되는 데에는 비주얼 디자이너와 엔지니어의 힘이 컸다. 이 자판기는 여느 자판기처럼 투명하게 안을 들여다볼 수 있으며, 커다란 터치 스크린 모니터를 통해 원하는 메뉴를 선택할 수 있다. 단지 차이가 있다면 ‘기부하기’, ‘받기’, ‘교환하기’ 3가지 메뉴 중에서 선택해야 한다는 것이다. 사용을 위해서는 먼저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야 한다. 모든 물품의 가치는 1크레딧으로 동일하고, 아이템 한 개를 기부하면 메일 계정으로 1크레딧이 들어오고, 반대로 1개를 가져갈 때는 1크레딧을 소모한다.

2012년에 뉴욕에 론칭되었던 이 스왑오매틱은 현재는 다음 스텝을 위해 서비스 업그레이드 중에 있다.  

   
http://www.swap-o-matic.com/


INSIGHT 

스왑닷컴처럼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물건을 교환할 수 있는 서비스들은 있었지만, 스왑오매틱은 사람들에게 익숙하면서도 쉽게 접근 가능한 자판기를 통해 교환이나 공유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는 점이 눈에 뜨인다. 물론 이용자들 간의 신뢰도 중요하다. 보통 이런 시설을 설치한다고 결정했을 때 쓰레기를 가득 넣으면 어떻게 할 거냐, 쓰레기는 아니더라도 도저히 사용 불가한 제품을 넣으면 어떻게 할 거냐, 자판기를 망가뜨리면 어떻게 할 거냐 별별 걱정들이 앞선다. 이런 걱정에 대해 특별한 답을 내놓지 못하면 보통 이런 반짝 반짝하는 아이디어들은 그냥 아이디어로만 존재할 뿐이다. 대개의 아이디어들은 이 부정적 시선 앞에서 힘없이 나가떨어진다. 이럴 때 이 반짝 반짝 아이디어를 지키는 방법이 있다. 먼저, 긍정적인 시나리오를 펼쳐 보는 것이다. ‘A라는 사람이 집에서 쓰지 않던 물건을 이 자판기에 넣었고 B라는 사람은 그 물건을 넣어 둔 이웃에게 고마움을 느꼈고 내가 살고 있는 이 마을이 꽤 괜찮다는 생각이 들었고 그래서 자연스럽게 더 좋은 공동체를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에 이르렀고 그래서 누군가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라면서 B가 자신의 물건을 자판기에 넣어둔다는 시나리오’를 상상하는 것이다. 그리고, 만약 이 자판기 없이 어떻게 그런 시나리오를 만들 수 있는지 반문하는 것이다. 그러면 부정적 시선 앞에서 맥을 못 추었던 아이디어들이 아주 강력해지는 새로운 경험을 하게 될 것이다.  

박성연 크리베이트대표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여백
여백
지식동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회사소개채용정보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YOU TUBE  |  경제M  |  PLAY G  |  ER TV  |  ZZIM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 84 10F (운니동, 가든타워)  |  대표전화 : 02-6321-3000  |  팩스 02-6321-3001  |  기사문의 : 02-6321-3021  |  광고문의 02-6321-3012
등록번호 : 서울,아03560  |  등록일자 : 2015년 2월 2일  |  발행인 : 임관호  |  편집인 : 주태산  |  편집국장 : 문주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진혁
Copyright © 2017 이코노믹리뷰. All rights reserved.